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영상] '밝은 주황빛 고리'…우리 은하 '블랙홀 이미지' 첫 포착

송고시간2022-05-13 14:19

유튜브로 보기

https://youtu.be/krWEWECsJbM

(서울=연합뉴스) 태양계가 속한 우리 은하의 중심부에 자리 잡은 초대질량 블랙홀의 실제 이미지가 마침내 포착돼 공개됐습니다.

이는 빛도 빠져나오지 못해 직접 볼 수 없는 블랙홀의 실제 이미지를 확인하는 것을 넘어 규명된 것이 많지 않은 블랙홀 연구의 진전으로 이어질 것으로 기대되는데요.

세계 주요 전파망원경을 연결해 블랙홀을 관측해온 '사건지평선망원경'(EHT) 프로젝트 과학자들은 12일 밤 10시(이하 한국시간) 워싱턴을 비롯한 6곳에서 동시에 기자회견을 열어 우리 은하 중앙에서 포착한 블랙홀 이미지를 공개했습니다.

2019년 4월 과학사상 처음으로 지구에서 약 5천500만 광년 떨어진 M87 은하의 초대질량 블랙홀 실제 이미지를 포착해 공개한 이후 3년 만에 내놓는 성과입니다.

이번에 포착된 우리 은하 중심부의 초대질량 블랙홀은 '궁수자리(Sagittarius) A*'로도 불리는데, 지구에서 약 2만7천 광년 떨어진 궁수자리에 자리 잡고 있습니다.

M87 은하와 비교해 2천분의 1밖에 안 되는 가까운 거리에 있지만 질량이 태양의 430만 배로 65억 배에 달한 M87 은하의 블랙홀보다 훨씬 작은데다 두꺼운 가스와 먼지구름에 가려져 있어 실제 이미지를 잡아내는 것이 더 까다로웠습니다.

M87 은하의 블랙홀의 크기는 태양계 전체 정도지만 우리 은하의 블랙홀은 태양에서 수성까지의 거리 정도인데요.

EHT는 M87은하를 관측할 때와 마찬가지로 이번에도 '아타카마 밀리미터/서브밀리미터 전파간섭계'(ALMA)를 비롯해 모두 8개의 전파망원경을 연결해 하나의 망원경처럼 운용하는 '초장기선 전파간섭계'(VLBI) 기술을 활용해 지구 규모의 가상망원경을 구축함으로써 망원경의 민감도와 분해능을 높였습니다.

영상으로 보시죠.

<제작 : 김해연·정다운>

<영상 : 로이터·NASA 유튜브>

[영상] '밝은 주황빛 고리'…우리 은하 '블랙홀 이미지' 첫 포착 - 2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