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군인권센터 "'후임병 집단구타·성고문' 해병대 상병 구속"

송고시간2022-05-13 11:42

beta

후임병을 상습 구타하고 성고문까지 한 해병대 연평부대의 병사가 구속됐다고 군인권센터가 13일 밝혔다.

군인권센터는 "해군 검찰이 가해자 3명 중 한 명인 B상병을 지난 6일 구속했다"고 전했다.

군인권센터는 "그러나 범죄행위를 공모한 A병장과 C상병은 불구속 상태로 전역을 앞둔 실정"이라며 "해병대 사령관은 이번 사건과 관련해 침묵으로 일관하며 어떤 책임도 지지 않고 있다"고 지적했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가해자 3명 중 1명만 구속돼…나머지 2명은 전역 앞둬"

해병대 인권침해 기자회견 하는 군인권센터
해병대 인권침해 기자회견 하는 군인권센터

[연합뉴스 자료사진]

(서울=연합뉴스) 오보람 기자 = 후임병을 상습 구타하고 성고문까지 한 해병대 연평부대의 병사가 구속됐다고 군인권센터가 13일 밝혔다.

군인권센터는 "해군 검찰이 가해자 3명 중 한 명인 B상병을 지난 6일 구속했다"고 전했다.

군인권센터는 "그러나 범죄행위를 공모한 A병장과 C상병은 불구속 상태로 전역을 앞둔 실정"이라며 "해병대 사령관은 이번 사건과 관련해 침묵으로 일관하며 어떤 책임도 지지 않고 있다"고 지적했다.

이 단체는 지난달 기자회견을 열고 "연평부대의 생활관에서 선임병 3명이 가장 기수가 낮은 막내 병사인 피해자를 구타하고 성추행했다"고 폭로했다. 그러면서 해병대 군사경찰대에서 불구속 수사를 받고 군검찰로 송치된 가해자들을 즉각 구속해야 한다고 주장했다.

이에 해병대 사령부는 "군사경찰 조사 시 가해자가 혐의를 대부분 인정했으며 증거인멸 및 도주 우려가 없어 불구속 수사 후 기소 의견으로 송치한 것"이라고 해명한 바 있다.

rambo@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