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지방선거 후보등록 첫날…오후 7시 현재 5천807명 신청(종합)

송고시간2022-05-12 20:35

beta

다음 달 1일 열리는 제8회 전국동시지방선거 및 국회의원 보궐선거 후보자 등록 첫날인 12일 오후 7시 현재 5천807명이 등록 서류를 제출했다.

중앙선관위는 "이날 오후 6시까지 접수된 후보는 선관위 의결을 통해 등록이 일괄 완료되며, 이후 접수된 후보는 이튿날인 13일 오후 6시에 반영된다"고 설명했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등록완료 후보 1천584명…수도권 광역단체장 후보들 첫날 등록신청

(서울=연합뉴스) 김서영 기자 = 다음 달 1일 열리는 제8회 전국동시지방선거 및 국회의원 보궐선거 후보자 등록 첫날인 12일 오후 7시 현재 5천807명이 등록 서류를 제출했다. 이 중 등록을 완료한 후보는 1천584명이다.

중앙선거관리위원회에 따르면 등록 완료 후보를 기준으로 한 평균 경쟁률은 0.4대 1이다.

등록 서류를 제출한 후보 전체를 기준으로 하면 경쟁률은 1.4대 1로 올라간다.

8회째를 맞는 이번 지방선거에서는 각 17명의 광역단체장 및 교육감, 226명의 기초단체장, 779명의 광역의원, 2천602명의 기초의원 등 총 4천132명이 선출된다.

중앙선관위는 "이날 오후 6시까지 접수된 후보는 선관위 의결을 통해 등록이 일괄 완료되며, 이후 접수된 후보는 이튿날인 13일 오후 6시에 반영된다"고 설명했다.

중간집계에 따르면 광역단체장 선거에는 14명(0.8대 1)이 후보 등록을 신청했다.

서울시장 후보로는 국민의힘 오세훈 현 서울시장과 더불어민주당 송영길 전 대표가 첫날 등록 신청을 했다.

경기지사 후보로 나선 국민의힘 김은혜 후보와 민주당 김동연 후보도 이날 오전 선관위를 방문해 직접 등록 서류를 접수했다.

또 인천시장에 출마한 국민의힘 유정복 후보와 민주당 박남춘 후보, 정의당 이정미 후보, 기본소득당 김한별 후보도 이날 잇따라 등록 신청을 했다.

후보 등록하는 박남춘·유정복·이정미·김한별
후보 등록하는 박남춘·유정복·이정미·김한별

(인천=연합뉴스) 윤태현 기자 = 6·1 지방선거 인천시장에 출마한 더불어민주당 박남춘 후보(왼쪽부터), 국민의힘 유정복 후보, 정의당 이정미 후보, 기본소득당 김한별 후보가 12일 오전 인천시 미추홀구 인천시선거관리위원회에서 후보 등록을 하고 있다. 2022.5.12 [이정미 선거사무소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tomatoyoon@yna.co.kr

등록 완료 후보를 기준으로 보면 기초단체장에는 168명(0.7대 1), 광역의원 372명(0.5대 1), 광역비례 44명(0.5대 1)이 서류를 접수했다.

기초의원은 1천163명(0.4대 1), 기초비례 106명(0.3대 1), 교육감 16명(0.9대 1)이다.

제주에서만 치러지는 교육의원 선거에는 아직 등록을 마친 후보가 없다.

국회의원 보궐선거에는 1명만 등록을 마쳐 경쟁률은 0.1대 1에 그쳤다.

보궐선거가 이뤄지는 지역은 총 7곳(대구 수성을·인천 계양을·경기 성남분당갑·강원 원주갑·충남 보령서천·경남 창원 의창·제주을)이다.

현재까지 후보 신청이 접수된 인원은 총 11명이다.

분당갑 지역에서는 국민의힘 안철수 전 대통령직인수위원장과 더불어민주당 김병관 전 의원이, 계양을에는 민주당 이재명 상임고문과 국민의힘 윤형선 당협위원장이 후보 등록 서류를 제출했다.

지난 2018년 6·13 지방선거 당시 첫날 후보등록 인원은 6천668명이었다.

유권자들은 후보자 등록 현황과 후보자 정보를 중앙선관위 누리집 선거통계시스템(info.nec.go.kr)에서 확인할 수 있다.

sykim@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