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뮤지컬 '넥스트투노멀' 17일 개막…남경주·박칼린·최정원 출연

송고시간2022-05-12 16:27

beta

관록 있는 출연진으로 짜인 뮤지컬 '넥스트 투 노멀'이 7년 만에 돌아온다.

12일 제작사 엠피앤컴퍼니 등에 따르면 '넥스트 투 노멀'이 17일부터 7월 31일까지 서울 강남구 광림아트센터 BBCH홀에서 공연된다.

국내에서 '넥스트 투 노멀'이 무대에 오르는 것은 2015년 이후 7년 만이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뮤지컬 '넥스트 투 노멀' 포스터
뮤지컬 '넥스트 투 노멀' 포스터

[엠피엔컴퍼니 제공]

(서울=연합뉴스) 김경윤 기자 = 관록 있는 출연진으로 짜인 뮤지컬 '넥스트 투 노멀'이 7년 만에 돌아온다.

12일 제작사 엠피앤컴퍼니 등에 따르면 '넥스트 투 노멀'이 17일부터 7월 31일까지 서울 강남구 광림아트센터 BBCH홀에서 공연된다.

이 작품은 16년째 양극성 장애를 앓고 있는 가정주부 다이애나가 남편 댄, 딸 나탈리와 겪는 갈등과 이해를 그리고 있다.

브로드웨이 공연으로 큰 성공을 거둬 2010년 퓰리처상, 2009년 토니어워즈 3개 부문을 수상했으며, 국내에서는 2011년 초연된 이래 2013년과 2015년에 공연됐다.

국내에서 '넥스트 투 노멀'이 무대에 오르는 것은 2015년 이후 7년 만이다.

다이애나 역은 초연부터 함께한 배우이자 음악감독인 박칼린과 한국 뮤지컬 1세대 대표 배우로 꼽히는 최정원이 맡는다.

남편 댄역에는 남경주·이건명, 아들 게이브 역은 노윤·이석준, 나탈리 역에는 이아진·이서영·이정화가 연기한다.

heeva@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