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비트코인, 9개월여만에 4천만원선 붕괴…3천900만원대 거래

송고시간2022-05-12 09:32

beta

국내 가상화폐 시장에서 비트코인 가격이 9개월여만에 처음으로 4천만원 밑으로 떨어졌다.

비트코인 가격은 지난 11일 오후 10시께 4천만원 아래인 3천970만원으로 내려갔다.

비트코인이 4천만원 아래로 내려간 것은 지난해 7월 26일 이후 9개월여 만에 처음이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비트코인 현황판
비트코인 현황판

[연합뉴스 자료사진]

(서울=연합뉴스) 김유아 기자 = 국내 가상화폐 시장에서 비트코인 가격이 9개월여만에 처음으로 4천만원 밑으로 떨어졌다.

12일 오전 9시 6분 기준 가상화폐 거래소 업비트에서 1비트코인은 3천986만1천원으로, 24시간 전보다 3.17% 내렸다.

비트코인 가격은 지난 11일 오후 10시께 4천만원 아래인 3천970만원으로 내려갔다. 비트코인이 4천만원 아래로 내려간 것은 지난해 7월 26일 이후 9개월여 만에 처음이다.

이날 오전 같은 시간 빗썸에서도 비트코인은 3.58% 내린 3천949만9천원에 거래되고 있다.

이런 움직임은 간밤 인플레이션(물가 상승) 우려로 하락세를 보인 뉴욕증시에 비트코인이 동조한 때문으로 보인다.

미국 노동부는 4월 소비자물가지수(CPI)가 1년 전보다 8.3% 올랐다고 발표했다. 이는 전월(8.5%)보다는 낮지만, 시장의 예상치(8.1%)보다는 높은 수준이어서 인플레이션에 대한 우려가 지속됐다.

이에 뉴욕증시에서 다우존스30산업평균지수와 스탠더드앤드푸어스(S&P)500지수는 각각 1.02%, 1.65% 떨어졌다. 특히 기술주 중심 나스닥 지수는 3.18% 내린 채 마감했다.

미국에서도 비트코인은 3만달러선이 붕괴되며 이날 오전 2만8천800달러 선에서 움직이고 있다.

시가총액 규모 2위인 이더리움은 9% 가까이 내리며 281만원대를 오르내리고 있다.

kua@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