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박형준 57.6% vs 변성완 29.4%…부산시장 후보 여론조사

송고시간2022-05-11 14:15

beta

6·1 지방선거가 20일 앞으로 다가온 가운데, 부산시장 선거에서 국민의힘 박형준 후보가 더불어민주당 변성완 후보에 크게 앞선다는 여론 조사 결과가 11일 나왔다.

MBN이 리얼미터에 의뢰해 지난 9∼10일 부산에 거주하는 만 18세 이상 남녀 810명을 대상으로 조사한 결과 박 후보 지지율은 57.6%, 변 후보 지지율은 29.4%를 기록했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리얼미터 조사, '尹 대통령 국정 수행 잘할 것' 과반…88.5% 투표 의향

박형준, 변성완
박형준, 변성완

[인수위 기자단·연합뉴스 자료 사진]

(부산=연합뉴스) 오수희 기자 = 6·1 지방선거가 20일 앞으로 다가온 가운데, 부산시장 선거에서 국민의힘 박형준 후보가 더불어민주당 변성완 후보에 크게 앞선다는 여론 조사 결과가 11일 나왔다.

MBN이 리얼미터에 의뢰해 지난 9∼10일 부산에 거주하는 만 18세 이상 남녀 810명을 대상으로 조사한 결과 박 후보 지지율은 57.6%, 변 후보 지지율은 29.4%를 기록했다.

지지율 차이는 28.2%포인트로, 오차범위(95% 신뢰수준 ±3.4%포인트) 밖이다.

정의당 김영진 후보 지지율은 2.3%였다.

박 후보는 중서부권(63.5%), 60세 이상(70.9%), 50대(63.9%), 남성(62.4%), 보수층(85.4%) 유권자로부터 평균보다 높은 지지율을 보였다.

변 후보는 서부권(33.0%), 30대(41.8%), 만 18세∼29세(38.5%, 40대(33.7%), 진보층(68.0%) 지지가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

지방선거 성격에 대해선 '새 정부에 힘을 실어주기 위해 국민의힘이 승리해야 한다'는 답변이 57.5%로, '새 정부를 견제하기 위해 더불어민주당이 승리해야 한다'는 의견(32.0%)보다 많았다.

'투표할 의향이 있다'는 대답이 88.5%(반드시 투표 70.3%, 가급적 투표 18.2)였으며, '투표할 의향이 없다'는 답변이 10.2%였다.

정당 지지도를 보면 국민의힘이 56.4%, 더불어민주당이 30.9%로 25.5%포인트 차이를 보였다.

윤석열 대통령 국정 수행 전망에 대해선 '잘할 것'이 59.2%로, '잘 못 할 것'(34.2%)이란 의견보다 높았다.

부산시가 가장 역점을 두고 추진해야 할 과제에 대해선 집값 안정 등 부동산 대책이 26.5%로 가장 많았다.

이어 교통 문제 해결 및 인프라 확충(16.6%), 가덕 신공항 조기 건설(15.9%), 부·울·경 메가시티 건설(9.7%), 2030 부산 세계박람회 유치(8.6%) 순이었다.

자세한 사항은 중앙선거여론조사심의위원회 홈페이지를 참조하면 된다.

osh9981@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