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도요타, 상하이 봉쇄 여파에 일본 공장 8곳 생산 중단

송고시간2022-05-11 13:10

beta

도요타자동차가 코로나19 확산으로 인한 중국 상하이 봉쇄 여파로 부품 조달이 어려워지면서 일본 내 공장 8곳의 생산을 중단한다고 니혼게이자이신문(닛케이)이 11일 보도했다.

도요타는 오는 16일부터 최장 6일간 아이치현 모토마치 공장 등 일본 내 8개 공장의 14개 생산 라인 가동을 정지한다.

도요타가 상하이 봉쇄를 이유로 국내 공장을 멈추는 것은 처음이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미국 앨곤퀸의 도요타 딜러샵
미국 앨곤퀸의 도요타 딜러샵

[EPA 연합뉴스 자료사진. 재판매 및 DB 금지]

(도쿄=연합뉴스) 박성진 특파원 = 도요타자동차가 코로나19 확산으로 인한 중국 상하이 봉쇄 여파로 부품 조달이 어려워지면서 일본 내 공장 8곳의 생산을 중단한다고 니혼게이자이신문(닛케이)이 11일 보도했다.

도요타는 오는 16일부터 최장 6일간 아이치현 모토마치 공장 등 일본 내 8개 공장의 14개 생산 라인 가동을 정지한다.

도요타가 상하이 봉쇄를 이유로 국내 공장을 멈추는 것은 처음이다.

도요타는 5월 세계 생산 대수를 75만대로 목표로 했지만, 이번 조업 정지 영향으로 70만대로 줄어들 것으로 예상된다고 닛케이는 전했다.

도요타뿐 아니라 혼다, 마쓰다, 미쓰비시자동차 등도 상하이에서 부품 조달이 어려워지면서 일본 내 공장 조업을 일시 중지했다.

도요타는 2022회계연도(2022년 4월∼2023년 3월) 글로벌 생산 목표를 국내 350만대를 포함해 총 1천100만대 수준으로 잡았다.

sungjinpark@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