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선관위, 김석준 열세 여론조사 선거법 위반 결론…공표 금지

송고시간2022-05-11 11:43

beta

지난달 한 언론이 김석준 부산교육감 예비후보가 하윤수 예비후보에 뒤진다고 보도한 여론조사 결과가 선거법을 위반했다는 선거관리위원회 조사 결과가 나왔다.

부산시선거관리위원회는 11일 이 같은 내용의 선거 여론조사 결과 이의신청 결정 사항을 김 예비후보 캠프에 통지했다.

선관위는 특정 입후보예정자를 진보 성향이나 중도·보수 성향 등 주관적 판단이 개입된 어휘로 지칭해 피조사자의 응답이 특정 입후보 예정자에게 편향될 수 있어 공직선거법을 위반했다고 판단했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주관적 판단 개입된 어휘 사용으로 응답 편향될 수 있어"

김석준 부산교육감(왼쪽)과 하윤수 전 부산교대 총장
김석준 부산교육감(왼쪽)과 하윤수 전 부산교대 총장

[연합뉴스 자료사진]

(부산=연합뉴스) 김선호 기자 = 지난달 한 언론이 김석준 부산교육감 예비후보가 하윤수 예비후보에 뒤진다고 보도한 여론조사 결과가 선거법을 위반했다는 선거관리위원회 조사 결과가 나왔다.

부산시선거관리위원회는 11일 이 같은 내용의 선거 여론조사 결과 이의신청 결정 사항을 김 예비후보 캠프에 통지했다.

결정 내용은 더팩트 부산경남취재본부가 여론조사기관 코리아정보리서치 중부본부에 의뢰해 부산에 거주하는 만 18세 이상 남녀 1천명을 대상으로 여론조사한 결과를 보도한 내용이 공직선거법, 선거여론조사 기준을 위반했다는 것이다.

선관위는 특정 입후보예정자를 진보 성향이나 중도·보수 성향 등 주관적 판단이 개입된 어휘로 지칭해 피조사자의 응답이 특정 입후보 예정자에게 편향될 수 있어 공직선거법을 위반했다고 판단했다.

선관위 결정에 따라 앞으로 이 여론조사 결과를 공표·보도할 수 없다.

더팩트 부산경남취재본부는 지난달 19일 양자대결 지지도 조사에서 하윤수 예비후보가 김석준 현 교육감을 앞섰다고 보도했다.

이에 김 예비후보 측은 이 여론조사 질문내용이 편향됐다며 선관위에 이의를 제기했다.

앞서 부산선관위는 이번 부산교육감 선거에서 중도·보수 성향 모든 후보자가 참여하지 않은 채 단일화 후보로 뽑힌 하윤수 예비후보를 중도·보수 단일후보라고 표현해선 안 된다고 밝혔다.

김 후보 측은 "사상 처음 맞대결로 펼쳐지는 교육감 선거에서 상대 후보 측이 허위사실을 유포하거나 명예훼손을 하는 일이 적지 않아 모니터링 결과를 바탕으로 법적으로 단호하게 대응하겠다"고 말했다.

wink@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