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광주 광산구 부당행정 49건, 시 종합감사서 적발돼

송고시간2022-05-11 11:28

광주 광산구청
광주 광산구청

[연합뉴스 자료사진]

(광주=연합뉴스) 정회성 기자 = 광주 광산구의 부실한 개발사업 심사와 허술한 용역 관리 등 부당 행정행위가 광주시 종합감사에서 무더기로 적발됐다.

11일 광주시에 따르면 감사위원회가 49건의 지적사항에 대해 주의 36건·시정과 통보 각 14건 등 64건의 행정상 조치를 하도록 시와 광산구에 요구했다.

징계 2건·주의 32건·훈계 29건 등 신분상 조치, 3천345만원 과태료 부과와 2천669만원 환수 등 재정상 조치도 병행했다.

광산구는 규제 회피 목적으로 '명의 쪼개기'를 한 개발행위에 대해 사업계획을 승인해 담당 공무원 징계처분 요구를 받았다.

관련 규정을 어기고 계약 시점 이후에 증액 요구된 용역비를 지급했다가 시정(비용 회수) 및 주의 대상이 됐다.

이밖에 입찰 참가자 자격 제한 부적정, 물품구매 계약 직접 생산 여부 확인 소홀, 도시관리계획 의제 관련 주민 의견 청취 미이행 등이 감사에서 적발됐다.

광주시 감사위는 지난해 광산구가 추진한 업무 전반에 대해 종합감사를 했다.

hs@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