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KBO, 최동원·선동열·이승엽·우즈 등 '레전드 40인' 후보 발표

송고시간2022-05-11 11:25

beta

한국프로야구 출범 40주년을 맞아 '레전드 40인'을 선정하려는 한국야구위원회(KBO)가 후보 177명을 선정했다.

KBO는 11일 "한국야구기자회가 추천한 5명의 선정위원과 KBO가 선정 투표 방식 및 후보 선정 기준을 마련해 '레전드 40인' 후보 177명을 정했다"고 밝혔다.

전설적인 투수 (故) 최동원, 선동열, 박철순, 국민타자 이승엽 등 한국 선수들은 물론이고 타이론 우즈 등 외국인 선수도 레전드 40인 후보 명단에 이름을 올렸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전설적인 투수 최동원
전설적인 투수 최동원

[롯데 자이언츠 제공. 재판매 및 DB금지]

(서울=연합뉴스) 하남직 기자 = 한국프로야구 출범 40주년을 맞아 '레전드 40인'을 선정하려는 한국야구위원회(KBO)가 후보 177명을 선정했다.

KBO는 11일 "한국야구기자회가 추천한 5명의 선정위원과 KBO가 선정 투표 방식 및 후보 선정 기준을 마련해 '레전드 40인' 후보 177명을 정했다"고 밝혔다.

레전드 40인은 팬 투표 20%, 전문가 투표 80% 비율로 합산해 최종 선정한다.

1982∼1983년 베스트10, 1984∼2021년 골든글러브 수상자, 한국시리즈 최우수선수는 자동으로 레전드 40인 후보가 됐다.

투수 기준 800경기, 100승, 150세이브, 시즌 20승 이상, 타자 기준 2천경기, 200홈런, 2천안타, 시즌 40홈런 이상을 달성한 선수들도 후보로 뽑혔다.

다만 KBO리그 또는 국외리그에서 뛰는 현역 선수는 후보에서 제외했다.

전설적인 투수 (故) 최동원, 선동열, 박철순, 국민타자 이승엽 등 한국 선수들은 물론이고 타이론 우즈 등 외국인 선수도 레전드 40인 후보 명단에 이름을 올렸다.

40인 선정 팬 투표는 KBO리그 타이틀 스폰서 신한은행에서 운영하는 신한은행 SOL 애플리케이션을 통해 11일부터 6월 5일까지 투표가 진행한다.

전문가 투표인단은 KBO 경기운영위원회와 현역 단장, 감독, 선수, KBO 출입 기자단 대표 등 총 162명으로 구성했다. 전문가 투표는 23일부터 31일까지 한다.

KBO는 최다 득표 상위 4인의 레전드를 7월 16일 잠실야구장에서 열리는 올스타전에서 공개하고, 이후 일주일 간격으로 4명씩 총 10주에 걸쳐 레전드 40인을 발표한다.

40인 레전드에 선정된 야구인들은 KBO리그 후반기에 시구 등 각종 이벤트에 참여할 예정이다.

jiks79@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