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볼리비아 대통령, 엘알또 병원 증축 지원한 한국에 "감사"

송고시간2022-05-09 11:04

beta

볼리비아 대통령과 보건부 장관이 엘알또 한국병원 3차 병동 증축과 관련, "한국 정부의 큰 협력에 감사한다"고 밝혔다.

루이스 아르세 볼리비아 대통령은 7일(현지시각) 볼리비아 라파스주 엘알또시에 있는 '엘알또 한국병원'에서 열린 한국국제협력단(코이카) 주최 병동 이관식 행사에 참석해 "3차 병동 시설과 장비는 모두 대한민국으로부터 받았으며, 볼리비아와 엘알또 시민은 이러한 협력에 감사를 표한다"고 말했다.

헤이슨 아우사 볼리비아 보건부 장관도 "대한민국 원조 덕에 볼리비아는 최첨단 병원을 보유할 수 있게 됐다"며 "한국 대사관, 코이카와 함께 이 병원이 발전하는 것에 감사를 표한다"고 했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루이스 아르세 대통령, 7일 보건부 장관과 병동 이관식 참가

코이카, 4개층 병동 신축…입원실·응급실 확장하고, 진료과 추가 개설

감사 인사를 하는 루이스 아르세 볼리비아 대통령
감사 인사를 하는 루이스 아르세 볼리비아 대통령

[코이카 제공]

(서울=연합뉴스) 왕길환 기자 = 볼리비아 대통령과 보건부 장관이 엘알또 한국병원 3차 병동 증축과 관련, "한국 정부의 큰 협력에 감사한다"고 밝혔다.

루이스 아르세 볼리비아 대통령은 7일(현지시각) 볼리비아 라파스주 엘알또시에 있는 '엘알또 한국병원'에서 열린 한국국제협력단(코이카) 주최 병동 이관식 행사에 참석해 "3차 병동 시설과 장비는 모두 대한민국으로부터 받았으며, 볼리비아와 엘알또 시민은 이러한 협력에 감사를 표한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볼리비아 정부는 국민 삶의 기본 축인 보건, 교육, 경제 개선을 위해 지속해서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헤이슨 아우사 볼리비아 보건부 장관도 "대한민국 원조 덕에 볼리비아는 최첨단 병원을 보유할 수 있게 됐다"며 "한국 대사관, 코이카와 함께 이 병원이 발전하는 것에 감사를 표한다"고 했다.

코이카는 2016년부터 970만 달러(약 123억원)를 투입해 4개 층 규모 병동을 지었다. 병상을 56개 증설해 입원실과 응급실 공간을 확장했고, 외래진료과·영상의학과·약학과·영양학과 등의 검사실도 추가 개설했다.

또 인공호흡기와 X-ray 장비 등 270개 품목의 의료기자재를 지원했다.

병동 이관식에 참석한 루이스 아르세 볼리비아 대통령
병동 이관식에 참석한 루이스 아르세 볼리비아 대통령

[코이카 제공]

엘알또는 세계에서 가장 높은 고도(4천150m)에 위치한 도시로, 고산지역 특성상 의료 서비스 이용이 어렵다.

코이카는 1998년 보건 환경이 열악했던 이 도시에 한국병원을 개원한 데 이어 2008년 산부인과, 소아과의 외래진료와 수술이 가능한 4개 층 규모의 모자병동을 추가로 지어 볼리비아 정부에 이관했다. 이번에 3차 병동을 지원했다.

이관식에 참석한 김기홍 주볼리비아 한국 대사는 "3차 병동 개원은 고지대 보건 역량 강화를 위한 코이카의 프로젝트가 24년 동안 성공적으로 발전했다는 것을 뜻한다"고 했다.

코이카는 올해부터 볼리비아에서 임상병리검사실 체계 강화 사업을 새롭게 진행하며, 볼리비아 내 감염병 대응 진단 역량을 강화할 계획이다.

볼리비아 엘알또 한국병원 3차 병동
볼리비아 엘알또 한국병원 3차 병동

[코이카 제공]

ghwang@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