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독일 총리, 종전 기념일 대국민 연설…"푸틴, 승리하지 않을 것"

송고시간2022-05-09 02:48

beta

올라프 숄츠 독일 총리는 8일(현지시간) 제2차 세계대전 종전 기념일을 맞아 TV로 중계된 대국민 연설에서 블라디미르 푸틴 러시아 대통령이 우크라이나 전쟁에서 승리하지 않을 것이라고 밝혔다.

로이터 통신에 따르면 숄츠 총리는 "푸틴은 이 전쟁에서 승리하지 않을 것"이라면서 "우크라이나는 견뎌낼 것"이라고 말했다.

다수 유럽 국가들은 나치 독일이 항복하면서 모든 적대행위를 멈추기로 한 중부유럽표준시(CET) 기준 1945년 5월 8일 오후 11시 1분을 연합군의 승리 시점으로 보고 이날을 종전일로 정해 기념하고 있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베를린 로이터=연합뉴스) 올라프 숄츠 독일 총리가 8일(현지시간) 독일 베를린에서 대국민 연설을 하고 있다. 2022.5.8. photo@yna.co.kr

(베를린 로이터=연합뉴스) 올라프 숄츠 독일 총리가 8일(현지시간) 독일 베를린에서 대국민 연설을 하고 있다. 2022.5.8. photo@yna.co.kr

(브뤼셀=연합뉴스) 김정은 특파원 = 올라프 숄츠 독일 총리는 8일(현지시간) 제2차 세계대전 종전 기념일을 맞아 TV로 중계된 대국민 연설에서 블라디미르 푸틴 러시아 대통령이 우크라이나 전쟁에서 승리하지 않을 것이라고 밝혔다.

로이터 통신에 따르면 숄츠 총리는 "푸틴은 이 전쟁에서 승리하지 않을 것"이라면서 "우크라이나는 견뎌낼 것"이라고 말했다.

다수 유럽 국가들은 나치 독일이 항복하면서 모든 적대행위를 멈추기로 한 중부유럽표준시(CET) 기준 1945년 5월 8일 오후 11시 1분을 연합군의 승리 시점으로 보고 이날을 종전일로 정해 기념하고 있다.

숄츠 총리는 올해 종전 기념일은 특별한 의미가 있다면서 나치 독일의 피해자였던 우크라이나와 러시아가 지금 전쟁하고 있으며, 러시아가 이를 촉발했기 때문이라고 밝혔다.

숄츠 총리는 독일은 인도주의적, 재정적, 군사적으로 우크라이나를 지원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kje@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