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여행소식] 스리랑칸 에어, '경제 비상사태'에도 한국 항공편 늘린다

송고시간2022-05-09 09:16

beta

스리랑카가 최악 경제난으로 비상사태를 선포하며 어려움을 겪고 있지만, 국적기 스리랑칸 에어는 되레 한국을 오가는 항공편을 더 많이 늘린다.

스리랑칸 에어는 주 1회 운항하는 인천∼콜롬보 직항노선을 오는 9월부터 주 3회로 증편한다고 9일 밝혔다.

스리랑칸 에어는 이번 증편이 신혼여행지로 주목받는 몰디브 신혼여행 패키지 이용객과 첸나이, 벵골로 등 남인도 출장자들의 관심을 끌 것으로 보고 있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서울=연합뉴스) 성연재 기자 = 스리랑카가 최악 경제난으로 비상사태를 선포하며 어려움을 겪고 있지만, 국적기 스리랑칸 에어는 되레 한국을 오가는 항공편을 더 많이 늘린다.

스리랑칸 에어는 주 1회 운항하는 인천∼콜롬보 직항노선을 오는 9월부터 주 3회로 증편한다고 9일 밝혔다.

스리랑칸 에어는 비즈니스클래스 18석, 일반석 252석을 갖춘 에어버스 A330을 투입할 예정이다.

스리랑칸 에어 [신화=연합뉴스]

스리랑칸 에어 [신화=연합뉴스]

매주 월·수·토요일 오전 11시 15분 인천에서 출발해 콜롬보에는 오후 4시에 도착하며, 콜롬보에서는 매주 화·금·일요일 오후 9시 40분 출발해 다음 날 오전 9시 30분 인천공항에 도착하는 일정이다.

스리랑칸 에어는 이번 증편이 신혼여행지로 주목받는 몰디브 신혼여행 패키지 이용객과 첸나이, 벵골로 등 남인도 출장자들의 관심을 끌 것으로 보고 있다. 스리랑칸 에어는 직항편이 없는 몰디브를 오가는 항공사 중 비행 시간이 가장 짧다.

스리랑칸 에어는 지난 2020년 1월부터 코로나 팬데믹에도 한국과 스리랑카 하늘길을 매주 1회 운항하며 한국 교민과 스리랑카인 근로자의 이동을 도왔다.

polpori@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