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푸틴, 전승절에 '협상 아니면 핵전쟁' 최후통첩 날릴지도"

송고시간2022-05-07 16:11

beta

러시아 전승절인 9일 블라디미르 푸틴 대통령이 우크라이나에 최후통첩을 보낼 가능성이 있다는 관측이 나왔다고 영국 BBC방송이 7일(현지시간) 보도했다.

블라디미르 푸틴 대통령의 연설비서관 출신인 정치 평론가 아바스 갈리야모프는 BBC에 "우크라이나를 협상 테이블에 앉히기 위해 푸틴 대통령이 전술 핵무기 사용 가능성까지 시사할 수 있다"고 밝혔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푸틴 전 연설비서관 주장…'미치광이 전략' 시도 가능성

러, 전면전 선언설은 일축…침공 정당성 주장하며 출구 찾을 수도

푸틴, 우크라 사태 외세 개입 때 '전격 대응' 경고
푸틴, 우크라 사태 외세 개입 때 '전격 대응' 경고

(상트페테르부르크 AFP=연합뉴스) 블라디미르 푸틴 러시아 대통령이 지난달 27일(현지시간) 제2도시 상트페테르부르크 시의회에서 연설하고 있다. [크렘린궁 제공] 2022.4.28 jsmoon@yna.co.kr

(서울=연합뉴스) 전명훈 기자 = 러시아 전승절인 9일 블라디미르 푸틴 대통령이 우크라이나에 최후통첩을 보낼 가능성이 있다는 관측이 나왔다고 영국 BBC방송이 7일(현지시간) 보도했다.

블라디미르 푸틴 대통령의 연설비서관 출신인 정치 평론가 아바스 갈리야모프는 BBC에 "우크라이나를 협상 테이블에 앉히기 위해 푸틴 대통령이 전술 핵무기 사용 가능성까지 시사할 수 있다"고 밝혔다.

그는 "계속 싸우면 질 게 뻔하다. 푸틴의 유일한 승리 전략은 '완전한 광인'의 모습을 연출하는 것"이라고 강조했다.

갈리야모프는 "푸틴 대통령은 서방 국가 지도자와 국민들을 겁주고 싶어 한다"며 "(그렇게 해서) 서방 국가들이 볼로디미르 젤렌스키 우크라이나 대통령에게 '협상 테이블에 앉아서, 푸틴의 요구 몇 개만 받아달라'고 말하기만 기다리고 있다"고 덧붙였다.

갈리야모프는 또한 "푸틴 대통령은 우크라이나 침공을 깊이 후회하고 있다"며 "나약해 보이지는 않으면서 전쟁을 끝내는 출구가 필요하다"고 강조했다.

러시아 '전승절' 리허설
러시아 '전승절' 리허설

[EPA 연합뉴스 자료사진. DB 및 재판매 금지]

푸틴 대통령이 이번 전승절에 우크라이나에 대한 '탈나치화' 주장을 한층 강화할 수 있다는 관측도 있다.

러시아 전승절은 1945년 옛 소련이 2차 세계대전 때 독일 나치 정권으로부터 항복을 받아낸 5월 9일을 기념하는 날이다.

푸틴 대통령은 우크라이나를 침공하면서 우크라이나의 젤렌스키 정부를 신 나치 정권으로 규정하고 '탈나치화'를 전쟁의 명분으로 내세웠다.

BBC는 "푸틴 대통령이 나치 독일과 싸운 러시아의 기억을 활용할 기회"라며 "현재를 정당화하기 위해 국가의 과거를 활용하는 것"이라고 분석했다.

전승절에 푸틴 대통령이 우크라이나, 혹은 서방 국가들을 상대로 전면전을 선포하고 자국 예비군·민간인에 대해 총동원령을 내릴 가능성에 대해서는 크렘린궁이 '난센스'로 일축한 바 있다.

그러나 BBC는 푸틴 대통령이 적어도 우크라이나 동부에서 확보한 일부 영토에 대해서라도 승전을 선언할 가능성이 있다고 덧붙였다.

갈리야모프 평론가는 "전승절에 뭔가 일어날 거라는 관측이 팽배하다. 푸틴의 적들도, 지지자들 사이에서도 관심사"라며 "이 기대를 채우지 못한다면 푸틴은 정치적 패배를 떠안게 될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BBC는 최근 모스크바 시내에서 전투기와 폭격기의 시범 비행이 계속되고, 탱크가 거리를 질주하는 등 대규모 군사 행진 준비가 꾸준히 이어지고 있다고 덧붙였다.

id@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