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20대 가계부채 질적 악화…2금융권·다중채무 증가

송고시간2022-05-08 07:10

beta

20대의 가계대출이 질적으로 악화한 것으로 나타났다.

가계대출 총량규제 속에서 20대의 전체 금융권 가계대출은 소폭 줄었지만, 상대적으로 금리가 높은 제2금융권 대출과 취약 차주가 될 가능성이 있는 다중채무자는 오히려 늘어난 것이다.

8일 국회 정무위원회 소속 더불어민주당 진선미 의원이 금융감독원으로부터 받은 자료에 따르면 올해 3월 말 현재 20대의 전 금융권 가계대출 잔액은 작년 말보다 1천462억원(0.2%) 줄어든 95조665억원으로 집계됐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전체연령 다중채무는 올해 들어 감소…"20대 빚 부담 과도 우려"

20대 가계부채 질적 악화…2금융권·다중채무 증가 (CG)
20대 가계부채 질적 악화…2금융권·다중채무 증가 (CG)

[연합뉴스TV 제공]

(서울=연합뉴스) 이지헌 기자 = 20대의 가계대출이 질적으로 악화한 것으로 나타났다.

가계대출 총량규제 속에서 20대의 전체 금융권 가계대출은 소폭 줄었지만, 상대적으로 금리가 높은 제2금융권 대출과 취약 차주가 될 가능성이 있는 다중채무자는 오히려 늘어난 것이다.

8일 국회 정무위원회 소속 더불어민주당 진선미 의원이 금융감독원으로부터 받은 자료에 따르면 올해 3월 말 현재 20대의 전 금융권 가계대출 잔액은 작년 말보다 1천462억원(0.2%) 줄어든 95조665억원으로 집계됐다.

가계대출 총량규제로 은행들이 대출 문턱을 높이면서 은행권 20대 대출이 이 기간 4천192억원(0.6%) 줄어든 영향을 받았다.

제2금융권의 20대 가계대출 잔액은 3개월 전보다 2천729억원(1.0%) 늘어난 26조8천316억원으로, 은행권과 달리 올해 들어서도 증가세를 이어갔다.

같은 기간 제2금융권에서 전 연령대 가계대출이 증가(3조3천367억·0.4%)한 점을 고려하더라도 20대의 증가율(1.0%)이 유독 가파르게 이어졌다.

[박은주 제작] 사진합성·일러스트

[박은주 제작] 사진합성·일러스트

다중채무자 수도 20대는 같은 기간 36만9천명에서 37만4천명으로 5천명 늘었다.

20대 다중채무자 대출 금액은 3월 말 현재 23조2천814억원으로, 3개월 새 2천289억원(1.0%) 증가했다.

반면 전 연령대 기준 다중채무자 수는 올해 들어 3월까지 5천명 줄었다. 대출금액도 3개월 새 2조5천927억원(0.4%) 줄었다.

다중채무자는 3개 이상 기관(대부업 포함)에서 돈을 빌린 사람으로 취약 차주로 이어질 가능성이 크다. 특히 20대는 소득 수준이 상대적으로 낮아 더 각별한 관심이 요구된다고 진 의원은 지적했다.

진 의원은 "코로나19로 침체한 경기가 회복도 하기 전에 금리가 급격히 올라 사회초년생인 20대 청년의 빚 부담이 과도하게 늘어나는 게 우려된다"며 "청년들의 2금융권 대출과 다중채무를 관리할 수 있는 송곳 대책 마련이 시급하다"고 말했다.

[표] 가계대출 규모 기간별 현황

(단위: 억원)

구분 전체 업권 은행권 제2금융권
20대 전 연령대 20대 전 연령대 20대 전 연령대
'19.12 695,260 16,327,039 490,277 9,603,552 204,983 6,723,486
'20.12 843,251 17,556,430 617,178 10,451,818 226,074 7,104,612
'21.12 952,127 18,671,256 686,541 10,988,598 265,587 7,682,658
'22.3 950,665 18,691,950 682,349 10,975,924 268,316 7,716,025

[표] 다중채무자 대출자 수 및 대출금액

구 분 20대 전체
대출자 수
(천명)
대출금액
(억원)
대출자 수
(천명)
대출금액
(억원)
'19.12. 303 155,763 4,274 5,237,687
'20.12. 320 186,359 4,281 5,546,949
'21.12. 369 230,525 4,502 6,006,309
'22.3. 374 232,814 4,497 5,980,382

※자료: 금융감독원, 진선미 의원실 재가공.

pan@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