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민주당서 '컷오프' 김민영 정읍시장 예비후보, 무소속 출마

송고시간2022-05-06 13:59

beta

더불어민주당에서 공천 배제된 김민영 전북 정읍시장 예비후보가 6일 탈당과 무소속 출마를 선언했다.

김 후보는 이날 정읍시청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지난 20년간 삶의 전부였던 민주당을 굳건히 지켜왔지만, 민주당 전북도당의 불공정하고 원칙 없는 공천심사와 이에 동조한 중앙당에 더는 시민들의 뜻과 선택권이 유린당하는 모습을 지켜볼 수 없다"며 "시민공천 후보로 정읍시를 시민의 품으로 되돌려드리겠다"고 밝혔다.

정읍산림조합장 출신인 김 후보는 민주당 전북도당의 기초단체장 공직선거후보자 추천 심사에서 컷오프됐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무소속 출마 선언하는 김민영 예비후보
무소속 출마 선언하는 김민영 예비후보

[김민영 후보 캠프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정읍=연합뉴스) 김동철 기자 = 더불어민주당에서 공천 배제된 김민영 전북 정읍시장 예비후보가 6일 탈당과 무소속 출마를 선언했다.

김 후보는 이날 정읍시청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지난 20년간 삶의 전부였던 민주당을 굳건히 지켜왔지만, 민주당 전북도당의 불공정하고 원칙 없는 공천심사와 이에 동조한 중앙당에 더는 시민들의 뜻과 선택권이 유린당하는 모습을 지켜볼 수 없다"며 "시민공천 후보로 정읍시를 시민의 품으로 되돌려드리겠다"고 밝혔다.

그러면서 "이번 공천 심사는 민주당의 혁신을 바라는 국민의 요구를 부정당하고 불공정한 기준이 적용됐다"며 "시민공천을 통해 정읍의 새로운 정치 혁신을 완성해 나가겠다"고 강조했다.

정읍산림조합장 출신인 김 후보는 민주당 전북도당의 기초단체장 공직선거후보자 추천 심사에서 컷오프됐다.

민주당 정읍시장 공천은 이학수 전 전북도의원이 거머쥐었다.

sollenso@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