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세계 2위 밀 생산국 인도 "수출제한 안해…수확량 5% 감소 전망"

송고시간2022-05-06 12:08

beta

우크라이나 전쟁으로 인해 세계적으로 밀 부족 사태가 빚어진 가운데 세계 밀 생산량 2위 국가인 인도가 밀 수출 제한 계획이 없다고 밝혔다.

인도는 그간 세계 밀 부족분을 보충해줄 수 있는 나라로 기대됐지만 최근 때 이른 폭염으로 인해 밀 생산량이 줄면서 수출도 제한할 것이라는 전망이 제기돼왔다.

6일(현지시간) 경제지 이코노믹타임스 등 인도 언론에 따르면 수단슈 판데이 인도 식량부 차관은 지난 4일 밀 수출에 대해 어떤 통제도 하지 않는 상황이라고 말했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식량 차관, 최대 50% 생산 감소 우려·수출 중단 소문 등 부인

인도 잠무에서 밀을 수확하는 농부.
인도 잠무에서 밀을 수확하는 농부.

[신화 연합뉴스 자료사진. 재판매 및 DB 금지]

(뉴델리=연합뉴스) 김영현 특파원 = 우크라이나 전쟁으로 인해 세계적으로 밀 부족 사태가 빚어진 가운데 세계 밀 생산량 2위 국가인 인도가 밀 수출 제한 계획이 없다고 밝혔다.

인도는 그간 세계 밀 부족분을 보충해줄 수 있는 나라로 기대됐지만 최근 때 이른 폭염으로 인해 밀 생산량이 줄면서 수출도 제한할 것이라는 전망이 제기돼왔다.

6일(현지시간) 경제지 이코노믹타임스 등 인도 언론에 따르면 수단슈 판데이 인도 식량부 차관은 지난 4일 밀 수출에 대해 어떤 통제도 하지 않는 상황이라고 말했다.

판데이 차관은 "밀 수출은 진행되고 있으며 이집트, 터키와 일부 유럽연합(EU) 국가의 경우 인도에 새로운 수출 시장이 열린 상태"라며 정부는 모든 가능한 방안을 동원해 밀 수출을 촉진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인도는 2021∼2022 회계연도(해마다 4월에 시작)에 약 700만t의 밀을 수출했다.

인도는 우크라이나 전쟁 상황 등을 고려해 올해 수출량을 1천만t 이상으로 늘릴 계획이었으나 지난 3∼4월 발생한 때 이른 폭염으로 인해 수확량 감소가 우려돼왔다.

이에 일각에서는 인도 정부가 내수용 확보를 위해 밀 수출을 중단할 가능성이 있다는 소문이 돌기도 했다.

이와 관련해 이코노믹타임스는 판데이 차관이 인도 정부가 밀 수출 중단 계획이 없음을 명확히 했다고 평가했다.

인도 마디아프라데시주에서 수확한 밀을 옮기는 농부.
인도 마디아프라데시주에서 수확한 밀을 옮기는 농부.

[로이터 연합뉴스 자료사진. 재판매 및 DB 금지]

밀은 열에 매우 민감한 작물이라 수확을 앞두고 폭염이 발생하면 생산량이 줄어든다.

인도에서는 지난 3월 평균 최고기온이 33.1도로 1901년 기상 관측 이후 121년 만에 최고치를 기록했다.

4월 평균 최고기온도 35.3도로 예년보다 1.36도 높았다. 일부 지역에서는 최고 기온이 47도까지 치솟기도 했다.

최고 50도에 육박하는 인도의 여름은 4월 하순부터 5월을 거쳐 몬순 우기가 시작되는 6월 중하순까지 이어지는데 올해는 봄이 없이 곧바로 여름으로 직행한 셈이다.

다만, 5월 들어서는 인도 북부의 기온이 40도 안팎을 유지하는 등 예년과 비슷한 수준을 보인다.

판데이 차관은 때 이른 폭염으로 인해 작년 6월부터 올해 6월까지 1년간 밀 수확량은 애초 예상치 1억1천130만t보다 5.7% 줄어든 1억500만t이 될 것으로 보인다고 말했다.

인도의 올해 밀 수확량이 최대 50%까지 감소할 수 있다고 한 최근 블룸버그통신 전망치보다는 수확 상황이 상당히 양호한 셈이다.

한편, 러시아와 우크라이나의 밀 수출은 전 세계의 25% 이상을 차지한다.

유엔식량농업기구(FAO)에 따르면 전체 밀 수입량 중 러시아와 우크라이나의 비중이 30%가 넘는 국가는 약 50개국에 달한다.

이런 가운데 우크라이나 전쟁이 터지면서 밀 수입 비중이 높은 국가들은 최근 밀 확보 문제로 큰 어려움에 직면한 상태다.

cool@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