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제주 예술가들의 서울 나들이' 프로젝트형 전시 개최

송고시간2022-05-06 11:11

beta

제주를 기반으로 활동하는 우수 예술가를 선정해 소개하는 프로젝트형 전시가 서울서 열린다.

한국미술협회 제주특별자치도회(이하 제주미술협회)는 오는 11일부터 내달 6일까지 서울 종로구 인사동에서 '플랫폼: 제주 예술가 프로젝트 2022'를 연다고 6일 밝혔다.

제주 예술의 동시대성과 실험성, 역동성, 현재와 미래를 살펴볼 수 있는 프로젝트형 전시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11일부터 6월 6일까지 인사동서

(제주=연합뉴스) 변지철 기자 = 제주를 기반으로 활동하는 우수 예술가를 선정해 소개하는 프로젝트형 전시가 서울서 열린다.

플랫폼: 제주 예술가 프로젝트 2022
플랫폼: 제주 예술가 프로젝트 2022

[제주갤러리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한국미술협회 제주특별자치도회(이하 제주미술협회)는 오는 11일부터 내달 6일까지 서울 종로구 인사동에서 '플랫폼: 제주 예술가 프로젝트 2022'를 연다고 6일 밝혔다.

이번 전시는 '섬'이라는 지리적 특수성으로 서울 진출이 어려웠던 제주 예술가들의 서울 홍보와 활동, 교류를 모색하기 위해 기획됐다.

제주 예술의 동시대성과 실험성, 역동성, 현재와 미래를 살펴볼 수 있는 프로젝트형 전시다.

전시에는 한국화, 회화, 조각, 설치 등 각자의 분야에서 예술 역량을 펼치고 있는 강주현, 김강훈, 김선일, 도이김의 작업 30여 점과 작가 자료가 전시된다.

강주현 작가는 시간과 공간, 관계성에 관한 주제를 '입체사진 드로잉'이라는 확장적인 매체로 탐구한 작품을 선보인다.

김강훈 작가는 인간 본연의 소외와 고독, 소통의 불가능성 속에서도 관계의 회복과 대화의 가능성을 탐색하는 회화작품을 내놨다.

또 김선일 작가는 인간·삶·노동·예술의 화두를 다룬 인체 조각 작품을, 도이김 작가는 전통 기법의 채색화와 컴퓨터 기술을 한국화에 접목한 디지털 산수화 작업을 병행한 실험적 작품을 선보인다.

bjc@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