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정호영 "국민연금 요율 인상 불가피할 것…국민적 합의 필요"

송고시간2022-05-03 17:38

beta

정호영 보건복지부 장관 후보자는 3일 국민연금 개혁과 관련, "요율을 인상하는 것이 불가피할 것으로 사료된다"고 말했다.

정 후보자는 이날 국회 보건복지위원회가 개최한 인사청문회에서 국민연금 개혁 방안에 관한 더불어민주당 김성주 의원의 질의에 "국민연금 개혁 문제는 인구 문제를 떠나서는 생각할 수 없다"며 이같이 밝혔다.

정 후보자는 "요율을 올리는 것도 하나의 선택지가 되겠지만 전체적인 국민적 합의가 필요하다"고 말하는 등 답변 중 여러 차례 '국민적 합의'를 언급했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정호영 보건복지 장관 후보자 인사청문회
정호영 보건복지 장관 후보자 인사청문회

(서울=연합뉴스) 이정훈 기자 = 정호영 보건복지부 장관 후보자가 3일 오전 국회에서 열린 인사청문회에서 의원질의에 답변하고 있다. 2022.5.3 [국회사진기자단] uwg806@yna.co.kr

(서울=연합뉴스) 조민정 정윤주 박형빈 기자 = 정호영 보건복지부 장관 후보자는 3일 국민연금 개혁과 관련, "요율을 인상하는 것이 불가피할 것으로 사료된다"고 말했다.

정 후보자는 이날 국회 보건복지위원회가 개최한 인사청문회에서 국민연금 개혁 방안에 관한 더불어민주당 김성주 의원의 질의에 "국민연금 개혁 문제는 인구 문제를 떠나서는 생각할 수 없다"며 이같이 밝혔다.

정 후보자는 당초 "노후 소득의 보장에 가장 큰 역점을 둬야 한다"고 원론적으로 답했으나 김 의원이 "윤석열 대통령 당선인은 더 내고 덜 받는 방향으로 가야 한다고 했다"며 재차 구체적인 답변을 요구했다.

앞서 윤 당선인은 공약집에서 "급여만 낮추고 보험료율을 올리지 않아 소득대체율이 40%로 하락했다"며 "노후소득을 안정화하면서 재정적 지속가능성을 높이는 과제는 현재 국민연금 틀 안에서의 미세조정만으로는 풀기 어려워졌다"고 대대적인 국민연금 개혁을 예고한 바 있다.

다만 정 후보자는 "요율을 올리는 것도 하나의 선택지가 되겠지만 전체적인 국민적 합의가 필요하다"고 말하는 등 답변 중 여러 차례 '국민적 합의'를 언급했다.

김 의원은 보건 분야에 전문성이 있으나 복지 분야에 취약점을 가진 정 후보자에게 "복지에 대해 공부하겠다고 했는데 공부 열심히 하고 있느냐" "공부를 하긴 한 것 같은데 진지한 고민이 있어 보이지는 않는다"고 질타하기도 했다.

chomj@yna.co.kr

유튜브로 보기

https://youtu.be/vVo_sbU70a8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