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야외활동 늘자 항공·정유업계 웃고, 전자업계 울고

송고시간2022-05-03 11:06

beta

코로나19 방역을 위한 '사회적 거리두기'가 해제되고 실외 마스크 착용 의무가 사라지면서 사람들의 바깥나들이가 늘자 업종별 희비가 엇갈리고 있다.

항공업계와 정유업계는 여행과 출장 등 이동 수요가 늘면서 함박웃음을 짓고 있지만, 그동안 코로나19 특수를 누려온 전자업계는 수요 둔화 우려에 잔뜩 긴장하는 분위기다.

항공업계 관계자는 3일 "최근 해외입국자 자가격리가 면제되면서 신혼여행과 출장 등 중장거리 노선 탑승객이 늘고 있다"며 "항공사들도 수요 증가에 맞춰 운항 재개를 계획 중"이라고 말했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항공업계 국제선 증편 잇따라…이동량 증가로 유류 소비 늘듯

전자업계, 수요 둔화 우려에 프리미엄 제품 마케팅 강화

탑승객들로 붐비는 김포공항
탑승객들로 붐비는 김포공항

(서울=연합뉴스) 김도훈 기자 = 정부가 다음 달 2일부터 실외 마스크 착용 의무를 해제하기로 한 29일 오전 서울 김포공항 국내선 탑승장이 탑승객들로 붐비고 있다.
김부겸 총리는 이날 오전 열린 코로나19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 회의에서 6주째 감소세를 이어가고 있는 방역 상황과 일상 회복에 대한 국민들의 바람을 고려해 방역 규제를 개선해 나가기로 했다며 실외 마스크 착용 의무화를 해제한다고 밝혔다.
다만 밀집도와 이용 형태에 따름 감염 위험을 고려해 50인 이상이 참석하는 집회, 공연, 스포츠 경기 관람은 현재와 같이 마스크 착용 의무를 유지한다고 밝혔다. 2022.4.29 superdoo82@yna.co.kr

(서울=연합뉴스) 조재영 김철선 권희원 기자 = 코로나19 방역을 위한 '사회적 거리두기'가 해제되고 실외 마스크 착용 의무가 사라지면서 사람들의 바깥나들이가 늘자 업종별 희비가 엇갈리고 있다.

항공업계와 정유업계는 여행과 출장 등 이동 수요가 늘면서 함박웃음을 짓고 있지만, 그동안 코로나19 특수를 누려온 전자업계는 수요 둔화 우려에 잔뜩 긴장하는 분위기다.

◇ 항공업계, 국제선 증편 잇따라

항공업계는 여행 및 출장 수요 회복에 대한 기대감에 모처럼 활력을 찾은 듯한 분위기다.

국토교통부로부터 국제선 운항 증편 허가를 받은 대한항공[003490]과 아시아나항공[020560]은 이번달에 4월 대비 각각 주 16회와 주 4회 증편해 운항한다.

대한항공은 LA·파리·런던 등의 노선을, 아시아나항공은 LA·프랑크푸르트·런던 등의 노선을 각각 증편한다는 계획이다.

제주항공[089590]은 동남아 대표 휴양지인 베트남 다낭과 나트랑을 비롯해 필리핀 보홀, 말레이시아 코타키나발루 등의 노선을 새롭게 운항하는 등 이번 달에 국제선 14개 노선에서 174회를 운항한다.

에어서울도 5월과 6월에 베트남 다낭과 나트랑 노선 운항을 각각 재개한다.

항공업계 관계자는 3일 "최근 해외입국자 자가격리가 면제되면서 신혼여행과 출장 등 중장거리 노선 탑승객이 늘고 있다"며 "항공사들도 수요 증가에 맞춰 운항 재개를 계획 중"이라고 말했다.

항공업계는 다만 코로나19 이전 수준의 수요를 회복하기까지는 시간이 걸릴 것으로 예상했다.

이에 따라 진정한 '리오프닝'(경제활동 재개)을 위해서는 유전자증폭(PCR) 검사 음성 확인 절차 폐지, 백신 미접종 소아 무격리 입국 허용 등 보다 적극적인 방역 규제 해제가 필요하다는 게 업계의 주장이다.

판매가격 인하된 주유소에 줄 선 차량
판매가격 인하된 주유소에 줄 선 차량

(용인=연합뉴스) 홍기원 기자 = 유류세 인하 폭이 기존 20%에서 30%로 확대된 1일 오후 경기도 용인시 경부고속도로 부산방향 기흥휴게소 주유소에 차량이 주유를 위해 줄을 서 있다. 2022.5.1 xanadu@yna.co.kr

◇ 이동량 증가로 유류 소비 늘듯

정유업계는 코로나19 일상 회복에 따른 이동량 증가로 유류 소비가 더 늘어날 것으로 기대한다.

이달 말 본격적으로 시작되는 미국 여름 휴가철인 '드라이빙 시즌' 돌입으로 휘발유와 경유 수요가 더 강해질 것으로 예상되는 데다 국제선 항공기 운항도 재개되면서 위축됐던 항공유 수요 역시 늘 것으로 전망되기 때문이다.

산발적인 코로나19 유행으로 주요 도시가 봉쇄된 중국이 향후 봉쇄 조치를 풀고 공장 가동을 다시 정상화하게 되면 석유제품 수요가 더 늘어날 것이라는 관측도 나온다.

러시아의 우크라이나 침공으로 촉발된 세계적인 경유 재고 부족 사태에 석유제품 수요까지 늘면서 정유사의 수익지표 정제마진은 나날이 가파른 상승 곡선을 그리고 있다.

업계에 따르면 이달 첫째 주 싱가포르 복합 정제마진은 전주(18.67달러)보다 1.37달러 상승한 배럴당 20.04달러를 기록했다. 관련 통계가 집계된 이래 역대 최고 수준이다.

정제마진은 휘발유나 경유 등 석유제품 가격에서 원유 가격과 수송·운영비 등 각종 비용을 뺀 금액으로, 정유 업계에서는 정제마진 4~5달러를 손익분기점으로 본다.

정제마진은 지난 3월 넷째 주(13.87달러) 역대 최고치를 찍은 뒤 6주 연속 최고 기록을 갈아치우고 있다. 정제마진은 하반기까지 강세가 이어질 것으로 예상된다.

정유업계 관계자는 "각국의 일상 회복 움직임에 따라 항공유 중심으로 석유 수요가 늘 것으로 예상된다"며 "다만 고유가 상황이 계속되면서 수요 회복 속도가 다소 더딜 가능성이 있다"고 말했다.

삼성전자, 코엑스서 '8K Big Picture in FOR:REST' 개최
삼성전자, 코엑스서 '8K Big Picture in FOR:REST' 개최

(서울=연합뉴스) 삼성전자가 29일부터 5월 8일까지 'Neo QLED 8K'와 함께하는 '8K Big Picture in FOR:REST' 전시회를 코엑스(COEX)에서 개최한다고 밝혔다.
이번 전시회는 국내 미술ㆍNFT 아트계를 대표하는 작가 22인이 출품한 총 28개의 디지털 작품을 2022년형 Neo QLED 8K와 '더 프레임'을 통해 선보인다. 사진은 Neo QLED 8K로 로아 작가의 '나무(Tree)' 작품을 감상하는 모델. 2022.4.29 [삼성전자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photo@yna.co.kr

◇ 전자업계, 수요 둔화 우려에 프리미엄 제품 마케팅 강화

전자업계는 올해 가전 시장이 정체 상태에 접어든 것으로 보고 있다.

LG전자[066570]는 지난달 28일 1분기 실적발표회 때 "지난해 코로나19 '펜트업'(지연·보복 소비) 효과로 시장 수요가 호조를 보였지만, 올해는 가전 시장 규모가 줄어들 조짐도 보인다"고 진단했다.

대만 시장조사업체 트렌드포스는 올해 1분기 글로벌 TV 출하량이 4천726만대로 전 분기 대비 20% 감소한 것으로 추정했다.

원자재 가격 상승, 중국의 봉쇄 정책에 따른 물류난 등으로 인플레이션이 악화하면서 가처분 소득이 줄어든 소비자들이 지갑을 열지 않아 TV 판매가 직격탄을 맞았다는 것이다.

TV 1, 2위 브랜드인 삼성전자[005930]와 LG전자의 1분기 판매량도 영향을 받았다. 삼성전자의 TV 판매량은 1천90만대로 전 분기보다 3.1%, LG전자는 653만대로 11.8% 감소한 것으로 트렌드포스는 추정했다.

이런 가운데 소비자들의 야외활동이 활발해지면 TV를 포함한 가전제품의 수요가 전반적으로 작년보다 감소할 수 있다는 우려가 나온다.

전자업계 관계자는 "전체적으로 업계 전반에 불확실성이 커져 작년보다 어려움이 예상된다"면서 "프리미엄 제품 판매를 늘리기 위해 오프라인 마케팅을 강화하고 있다"고 전했다.

삼성전자는 프리미엄 빌트인 가전 브랜드 '데이코' 체험 공간인 '데이코 하우스'의 새 단장을 마치고 이날부터 공식 개관했다.

또 오는 8일까지 코엑스에서 네오(Neo) QLED 8K와 함께하는 '8K 빅 피처 인 포레스트' 전시회도 연다.

LG전자는 최신형 LG올레드 TV로 게임을 즐길 수 있는 체험 공간 '금성오락실'을 서울 성수동에 이어 부산 광안리에 열었다.

전자업계의 또 다른 관계자는 "코로나19 팬데믹 기간에 가전과 가구, 인테리어에 많은 소비를 해 소비자들의 눈높이는 올라간 상태"라며 "새롭게 필수가전이 된 제품도 늘어난 만큼 팬데믹이 끝났더라도 필수 가전에 대한 수요는 계속될 것"이라고 전망했다.

LG 올레드 TV 이색 체험공간 금성오락실, MZ세대로부터 '인기몰이'
LG 올레드 TV 이색 체험공간 금성오락실, MZ세대로부터 '인기몰이'

(서울=연합뉴스) LG전자가 부산 광안리에 문을 연 올레드 TV 이색 체험공간 금성오락실이 높은 인기를 끌고 있다고 27일 밝혔다.
LG전자에 따르면 주말 방문객 수는 지난해 대비 30% 이상 늘어났으며, 일 최대 방문객은 700명에 육박한다. 사진은 금성오락실이 방문객들로 북적이는 모습. 2022.4.27 [LG전자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photo@yna.co.kr

fusionjc@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