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우크라 침공] 주우크라 미국대사관 "5월 말까지 키이우 복귀"

송고시간2022-05-03 00:07

beta

우크라이나 주재 미국 대사관이 이달 말까지 수도 키이우로 복귀할 예정이다.

AFP 통신에 따르면 크리스티나 크비엔 미국 대사대리는 2일(현지시간) 우크라이나 서부 도시 르비우에서 기자회견을 하고 "이달 말까지 키이우로 돌아갈 수 있는 여건이 조성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미국은 러시아가 우크라이나를 침공하기 열흘 전인 2월 14일 키이우의 대사관을 폐쇄하고 외교 인력을 폴란드로 철수시켰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크리스티나 크비엔 우크라이나 주재 미국 대사대리
크리스티나 크비엔 우크라이나 주재 미국 대사대리

(르비우 AP=연합뉴스) 크리스티나 크비엔 우크라이나 주재 미국 대사대리가 2일(현지시간) 우크라이나 서부 도시 르비우의 기자회견장에 도착하고 있다. 2022. 5. 2. photo@yna.co.kr

(이스탄불=연합뉴스) 김승욱 특파원 = 우크라이나 주재 미국 대사관이 이달 말까지 수도 키이우로 복귀할 예정이다.

AFP 통신에 따르면 크리스티나 크비엔 미국 대사대리는 2일(현지시간) 우크라이나 서부 도시 르비우에서 기자회견을 하고 "이달 말까지 키이우로 돌아갈 수 있는 여건이 조성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미국은 러시아가 우크라이나를 침공하기 열흘 전인 2월 14일 키이우의 대사관을 폐쇄하고 외교 인력을 폴란드로 철수시켰다.

크비엔 대사대리는 이날 "대사관 직원들이 폴란드에서 밤낮으로 우크라이나의 승리를 돕기 위해 일하고 있다"고 말했다.

이어 "오늘 하루 일정으로 우크라이나에 왔다"며 "앞으로 1∼2주간 미국 외교관들이 우크라이나로 '당일' 출장을 계속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그러면서 "다시 돌아와 기쁘다"며 "우리는 우크라이나가 전쟁에서 승리하는 것을 돕기 위해 이곳에서 할 수 있는 모든 것을 하겠다"고 강조했다.

미국 대사관의 키이우 복귀 시기에 대해서는 "안전 전문가의 의견을 따를 것"이라고 밝혔다.

크비엔 대사대리는 "전문가들이 돌아가도 좋다고 하면 우리는 키이우로 복귀할 것"이라고 말했다.

앞서 미국 정부는 지난달 25일 공석이던 우크라이나 주재 미국 대사로 베테랑 외교관인 브리지트 브링크 현 슬로바키아 대사를 지명했다.

주우크라이나 미국 대사는 지난 2019년 5월 도널드 트럼프 전 대통령이 마리 요바노비치 당시 대사를 소환한 뒤 3년 가까이 공석으로 남겨져 있었다.

kind3@yna.co.kr

유튜브로 보기

https://youtu.be/X7Z2nOAz65Q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