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국힘, 6·1 지방선거 선대위 구성…권성동·김기현 '투톱'

송고시간2022-05-02 09:51

beta

국민의힘이 2일 6·1 지방선거 선거대책위원회를 구성하고 권성동 원내대표와 김기현 전 원내대표를 공동선대위원장으로 선임했다.

이 대표는 이날 국회에서 열린 최고위원회의에서 "저는 지방 지원 활동을 매우 밀도 있게 다녀야 하기 때문에 중앙에서 정책 및 전략을 두 분의 공동선대위원장이 총괄해주길 기대한다"며 "저는 상임선대위원장 역할로 간헐적으로 회의에 참석해 의견을 내겠다"고 말했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이준석, 상임선대위원장 맡아 지역 순회하며 선거 지원

(서울=연합뉴스) 김연정 홍준석 기자 = 국민의힘이 2일 6·1 지방선거 선거대책위원회를 구성하고 권성동 원내대표와 김기현 전 원내대표를 공동선대위원장으로 선임했다.

이준석 대표는 상임선대위원장을 맡아 지역을 순회하며 선거 지원 활동을 벌인다.

이 대표는 이날 국회에서 열린 최고위원회의에서 "저는 지방 지원 활동을 매우 밀도 있게 다녀야 하기 때문에 중앙에서 정책 및 전략을 두 분의 공동선대위원장이 총괄해주길 기대한다"며 "저는 상임선대위원장 역할로 간헐적으로 회의에 참석해 의견을 내겠다"고 말했다.

이 대표는 "지방선거 광역단체장 대진표가 이제 완성됐다"며 "향후 4년간 윤석열 정부에서 중앙정부와 호흡을 맞춰 지역 발전을 이끌 적임자들을 국민께 추천드리고자 한다"고 밝혔다.

이준석-권성동 대화
이준석-권성동 대화

(서울=연합뉴스) 이정훈 기자 = 국민의힘 이준석 대표가 28일 오전 국회에서 열린 최고위원회의에서 권성동 원내대표와 대화하고 있다. 2022.4.28 [국회사진기자단] uwg806@yna.co.kr

그는 민주당 송영길 전 대표와 국민의힘 오세훈 현 시장이 맞붙는 서울시장 선거에 대해 "1천만 인구 서울의 르네상스를 이끌고 새로운 정부의 부동산 정책과 함께 수도권 집값을 안정시킬 오 후보와 대선 패배 이후 인천에서 갑자기 적을 옮긴 민주당 후보의 대진표"라고 말했다.

민주당의 김동연 전 경제부총리, 국민의힘 김은혜 전 의원이 맞붙는 경기지사 선거에 대해선 "이재명 전 경기지사의 대권 야욕에 희생돼 온 경기도 1기 신도시 및 경기도의 숙원사업을 빠르게 처리할 김은혜 후보와 문재인 정권의 부동산 정책의 요체이자 대선 패배 책임을 뒤로 하고 이 전 지사의 정치적 영향력 확대를 위해 출마한 김동연 후보의 대진표"라고 평가했다.

민주당 박남춘 현 시장과 국민의힘 유정복 전 시장이 리턴매치를 벌이는 인천시장 선거에 대해서는 "인천의 부채 해결, 제3 연륙교, 7호선 청라 연장, 수도권 매립지 등 인천의 굵직굵직한 현안을 모두 해결했던 유 후보와 전임 시장의 업적을 부정하기에만 바빴던 현재 민주당 시장의 대진표"라며 "미래를 지향하는 선택이 무엇인지는 명확하다"고 말했다.

이 대표는 "이번에 최고위에서도 지역 및 중앙공관위의 결정에 대해 최대한 빠른 시일 내에 승인을 완료하고, 본격적으로 모든 지방선거 후보들이 선거운동에 매진할 수 있도록 지원하겠다"고 밝혔다.

yjkim84@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