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인도, 中 샤오미 계좌서 9천억원 압수…"불법으로 해외 송금"

송고시간2022-04-30 21:27

beta

인도 당국이 불법 해외 송금 혐의로 중국 휴대전화 제조업체 샤오미의 자산 9천억원을 압수했다.

30일(현지시간) 로이터통신 등 외신에 따르면 인도 재무부 산하 금융범죄수사국(ED)은 이날 해외로 외화를 불법 송금한 증거를 확인했다며 샤오미의 인도법인 계좌에서 555억루피(약 9천140억원)를 압수했다고 밝혔다.

ED는 "관련 자금은 샤오미 그룹 관계사 한 곳 등 외국에 기반을 둔 3곳에 송금됐다"며 로열티로 가장한 막대한 금액은 중국 모기업의 지시에 따라 송금됐다고 설명했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샤오미 로고.
샤오미 로고.

[로이터 연합뉴스 자료사진. 재판매 및 DB 금지]

(뉴델리=연합뉴스) 김영현 특파원 = 인도 당국이 불법 해외 송금 혐의로 중국 휴대전화 제조업체 샤오미의 자산 9천억원을 압수했다.

30일(현지시간) 로이터통신 등 외신에 따르면 인도 재무부 산하 금융범죄수사국(ED)은 이날 해외로 외화를 불법 송금한 증거를 확인했다며 샤오미의 인도법인 계좌에서 555억루피(약 9천140억원)를 압수했다고 밝혔다.

ED는 "관련 자금은 샤오미 그룹 관계사 한 곳 등 외국에 기반을 둔 3곳에 송금됐다"며 로열티로 가장한 막대한 금액은 중국 모기업의 지시에 따라 송금됐다고 설명했다.

이와 관련해 샤오미는 아직 아무런 입장을 내놓지 않고 있다.

인도 당국은 샤오미 인도법인의 전 대표 마누 쿠마르 자인을 소환하는 등 이번 사안을 여러 달 조사해왔다.

인도 매체 뉴인디언익스프레스는 소식통을 인용해 당국이 HSBC 등 샤오미 인도법인의 4개 계좌에서 관련 자금을 찾아냈다고 보도했다.

소식통은 "샤오미 인도법인은 이미 자금의 상당 부분을 중국의 관계사 등으로 보낸 상태"라고 말했다.

뉴인디언익스프레스는 돈을 받은 업체 3곳은 샤오미 인도법인에 아무런 서비스를 제공하지 않은 곳이라고 전했다.

샤오미는 인도에서 활동하는 가장 큰 외국 휴대전화 제조업체 가운데 하나로 연 매출액은 3천400억루피(약 5조6천억원)에 달한다.

cool@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