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김하성 시즌 3호 홈런 '쾅'…3회 첫 타석서 동점 투런포

송고시간2022-04-30 08:33

beta

김하성(27·샌디에이고 파드리스)이 시즌 세 번째 홈런을 쏘아 올렸다.

김하성은 30일(한국시간) 미국 펜실베이니아주 피츠버그 PNC 파크에서 열린 2022 미국프로야구 메이저리그(MLB) 피츠버그 파이리츠와 방문 경기에 9번 타자 유격수로 출전해 0-2로 끌려가던 3회 무사 1루 첫 타석에서 동점 좌월 투런 홈런을 터뜨렸다.

지난 27일 신시내티 레즈와의 경기 이래 사흘 만에 나온 시즌 세 번째이자 빅리그 통산 11번째 홈런이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김하성의 호쾌한 스윙
김하성의 호쾌한 스윙

[USA 투데이/로이터=연합뉴스 자료사진]

(서울=연합뉴스) 장현구 기자 = 김하성(27·샌디에이고 파드리스)이 시즌 세 번째 홈런을 쏘아 올렸다.

김하성은 30일(한국시간) 미국 펜실베이니아주 피츠버그 PNC 파크에서 열린 2022 미국프로야구 메이저리그(MLB) 피츠버그 파이리츠와 방문 경기에 9번 타자 유격수로 출전해 0-2로 끌려가던 3회 무사 1루 첫 타석에서 동점 좌월 투런 홈런을 터뜨렸다.

지난 27일 신시내티 레즈와의 경기 이래 사흘 만에 나온 시즌 세 번째이자 빅리그 통산 11번째 홈런이다.

김하성은 피츠버그 우완 투수 잭 톰프슨의 시속 149㎞짜리 빠른 볼을 잡아당겨 왼쪽 펜스를 총알처럼 넘어가는 대포를 쐈다.

빅리그 2년 차인 김하성은 메이저리그 투수들의 빠른 볼에 완전히 적응해 최근 세 경기에서 8타수 5안타, 홈런 2방에 2루타 2방으로 놀라운 파괴력을 뽐내고 있다.

두 팀은 3회 현재 2-2로 맞서 있다.

cany9900@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