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맨유 호날두, 첼시전서 EPL 17호골…손흥민과 공동 2위

송고시간2022-04-29 11:53

beta

맨체스터 유나이티드(맨유)의 크리스티아누 호날두(37·포르투갈)가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EPL)에서 17호 골을 터뜨리며 손흥민(토트넘)과 함께 득점 공동 2위에 자리했다.

호날두는 29일(한국시간) 영국 맨체스터의 올드 트래퍼드에서 열린 2021-2022시즌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 첼시와 홈 경기에서 풀타임을 뛰면서 0-1로 끌려가던 후반 17분 동점 골을 터트렸다.

호날두는 올 시즌 리그 17호 골로 손흥민과 함께 득점 공동 2위에 이름을 올렸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발리슛 시도하는 호날두
발리슛 시도하는 호날두

(맨체스터 로이터=연합뉴스) 28일(현지시간) 영국 맨체스터 올드 트래퍼드에서 열린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EPL) 경기에서 맨체스터 유나이티드(맨유)의 크리스티아누 호날두(37)가 발리슛을 시도하고 있다. 이날 맨유는 후반 62분에 터진 호날두의 골에 힘입어 첼시와 1-1로 비겼다. 2022.4.29 alo95@yna.co.kr

(서울=연합뉴스) 배진남 기자 = 맨체스터 유나이티드(맨유)의 크리스티아누 호날두(37·포르투갈)가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EPL)에서 17호 골을 터뜨리며 손흥민(토트넘)과 함께 득점 공동 2위에 자리했다.

호날두는 29일(한국시간) 영국 맨체스터의 올드 트래퍼드에서 열린 2021-2022시즌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 첼시와 홈 경기에서 풀타임을 뛰면서 0-1로 끌려가던 후반 17분 동점 골을 터트렸다.

맨유는 후반 15분 마르코스 알론소에게 선제골을 내줬으나 2분 뒤 나온 호날두의 골로 결국 1-1로 비겼다.

네마냐 마티치가 미드필드에서 살짝 띄워준 공을 호날두가 골 지역 오른쪽으로 빠져들어 가 오른발 슛으로 마무리했다.

크리스티아누 호날두.
크리스티아누 호날두.

[AFP=연합뉴스]

호날두의 프리미어리그 통산 101번째 골. 호날두가 프리미어리그 첼시전에서 넣은 첫 골이기도 했다.

호날두는 올 시즌 리그 17호 골로 손흥민과 함께 득점 공동 2위에 이름을 올렸다. 득점 선두는 22골을 기록 중인 무함마드 살라흐(리버풀)다.

이날 무승부에 그친 맨유는 3경기를 남겨둔 채 승점 55(15승 10무 10패)로 6위에 머물러 리그 4위까지 나설 수 있는 다음 시즌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 무대에서 한 발짝 더 멀어졌다.

현재 맨유보다 두 경기씩 덜 치른 아스널(승점 60·19승 3무 11패)이 4위, 토트넘(승점 58·18승 4무 11패)이 5위다.

hosu1@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