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시멘트업계 지역사회공헌 상생기금' 출범…연간 250억원 조성(종합)

송고시간2022-04-29 16:53

beta

시멘트업계가 연간 250억원 규모의 상생기금을 조성해 지역사회공헌 활동에 나선다.

29일 산업통상자원부에 따르면 이날 서울 여의도 전국경제인연합회에서 '시멘트업계 지역사회공헌 상생기금' 발대식이 열렸다.

연간 약 250억원의 기금을 조성해 농촌 의료 지원사업, 장학재단 운영 및 교육지원 사업, 천연기념물 및 카르스트 보호사업 등 다양한 지역사업을 추진할 예정이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시멘트업계는 29일 서울 전경련 회관에서 지역사회공헌 상생기금 발대식을 열었다. [한국시멘트협회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시멘트업계는 29일 서울 전경련 회관에서 지역사회공헌 상생기금 발대식을 열었다. [한국시멘트협회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연합뉴스) 서미숙 윤보람 기자 = 시멘트업계가 연간 250억원 규모의 상생기금을 조성해 지역사회공헌 활동에 나선다.

29일 산업통상자원부에 따르면 이날 서울 여의도 전국경제인연합회에서 '시멘트업계 지역사회공헌 상생기금' 발대식이 열렸다.

시멘트업계 상생기금은 지난해 2월 시멘트 생산지역인 강원·충북지역 국회의원 4명(이철규·권성동·유상범·엄태영)과 시멘트 업체 7개사 대표 간의 합의로 논의가 시작됐다.

이번 발대식을 통해 모든 지역기금관리위원회가 구성되면서 공식 출범하게 됐다.

지역기금관리위원회는 지역사업계획 수립 등 기금의 실질적 운영을 담당한다.

연간 약 250억원의 기금을 조성해 농촌 의료 지원사업, 장학재단 운영 및 교육지원 사업, 천연기념물 및 카르스트 보호사업 등 다양한 지역사업을 추진할 예정이다.

이날 행사에서 시멘트업계는 지역사회공헌을 위한 주요 계획과 중장기 비전을 소개했다.

또한 시멘트 생산지역 국회의원, 업체 대표, 각 지역기금관리위원장들이 함께 공동선언문을 발표했다.

이들은 공동선언문에서 "지역사회공헌 상생기금의 지속가능한 운영을 위해 투명성·공정성·정당성을 공고히 하고, 중장기적 재정 안정성 확보를 위한 산업경쟁력 확보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박진규 산업부 1차관은 축사에서 "상생기금의 투명하고 공정한 운영을 통해 공장 주변 지역의 환경 개선과 지역주민의 삶의 질 향상을 위한 실질적 지원을 해달라"고 당부했다.

박 차관은 또 "글로벌 공급망 위기 상황에서 '회복력'이 중요해진 만큼 수입선 대체 등 공급망 다변화, 순환자원 확대와 같은 국내 대체재 확보에도 업계가 힘써달라"고 덧붙였다.

한국시멘트협회 이현준 회장은 "오늘 발대식을 계기로 시멘트업계는 ESG(환경·사회·지배구조) 경영체제 확립을 공고히 하고 지역사회·주민들과 발전적인 미래를 함께 설계할 수 있는 지역 사회의 대표 기업으로 나아갈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bryoon@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