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남성 노인 하부요로 증상, 사망 위험에 영향"

송고시간2022-04-29 12:17

beta

여러 형태의 소변 장애를 총칭하는 하부요로 증상(LUTS: lower urinary tract symptoms)이 노인의 사망 위험에 영향을 미칠 수 있다는 연구 결과가 나왔다.

핀란드 탐페레(Tampere) 대학 의대 외과 전문의 요네 아케를라 연구팀은 남성 노인들에게는 하부요로 증상이 사망 위험과 상당한 연관이 있다는 연구 결과를 발표했다고 의학 뉴스 포털 메디컬 익스프레스(MedicalXpress)가 28일 보도했다.

전체적으로 하부요로 증상이 중등도(moderate)이거나 중증(severe)인 노인은 사망 위험이 높았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요실금
요실금

[서울아산병원 제공]

(서울=연합뉴스) 한성간 기자 = 여러 형태의 소변 장애를 총칭하는 하부요로 증상(LUTS: lower urinary tract symptoms)이 노인의 사망 위험에 영향을 미칠 수 있다는 연구 결과가 나왔다.

하부요로 증상은 주간 빈뇨, 야뇨, 절박뇨, 요실금 같은 저장(storage) 장애와 요속 감소, 소변 끊김, 복압뇨, 약한 소변줄기, 잔뇨 등 배뇨(emptying) 장애를 포함한다.

핀란드 탐페레(Tampere) 대학 의대 외과 전문의 요네 아케를라 연구팀은 남성 노인들에게는 하부요로 증상이 사망 위험과 상당한 연관이 있다는 연구 결과를 발표했다고 의학 뉴스 포털 메디컬 익스프레스(MedicalXpress)가 28일 보도했다.

연구팀은 50~70세 남성 1천167명을 대상으로 1994년부터 2018년까지 24년에 걸쳐 추적 연구를 진행했다. 연구 기간에 이중 거의 절반이 사망했다.

전체적으로 하부요로 증상이 중등도(moderate)이거나 중증(severe)인 노인은 사망 위험이 높았다.

이들은 '배뇨'에 문제가 있는 경우 사망 위험이 20%, '저장'에 문제가 있는 경우 40% 높아지는 것으로 나타났다.

전체적으로 요실금(urinary incontinence)이 심한 노인은 사망 위험이 2배 이상 높았다.

특히 갑작스러운 요의로 발생하는 절박성 요실금이 사망 위험 증가와 '강력한' 연관이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이는 배뇨의 절박성이 장기적으로 신경과 혈관 질환에 영향을 미칠 수 있음을 보여주는 것이라고 연구팀은 설명했다.

그러나 하부요로 증상이 아주 가벼운 경우는 사망 위험 증가와 연관이 없었다.

다만 일부 주목할 만한 예외가 있었다. 낮 시간의 잦은 소변과 밤 시간의 야뇨는 증상이 가볍든 심하든 사망 위험이 각각 30%, 50% 높았다.

전체적인 결과는 경미한 하부요로 증상은 정상적인 노화의 일부로 볼 수 있지만, 증상이 중등도 내지 중증인 경우는 건강 악화의 신호임을 시사하는 것이라고 연구팀은 해석했다.

이 결과는 연령과 다른 기저질환들을 고려한 것이라고 연구팀은 강조했다.

이 연구 결과는 미국 비뇨기협회(AUA: American Urological Association) 학술지 '비뇨기 저널'(Journal of Urology) 최신호에 발표됐다.

skhan@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