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거리두기 해제로 돌아온 축제의 계절…서울 곳곳 공연·전시

송고시간2022-04-26 11:15

beta

사회적 거리두기가 해제되면서 코로나19로 지난 2년간 중단됐던 서울시의 각종 축제와 행사가 본격적으로 재개된다.

26일 서울시에 따르면 노들섬에서는 이날부터 5월 1일까지 '세계 재즈의 날'(4월 30일)을 기념하는 음악 축제 '서울 재즈페스타'가 펼쳐진다.

5월 22일까지 매주 주말과 공휴일에는 서울숲·동대문디자인플라자(DDP) 등 서울 곳곳에서 거리예술 축제(거리예술 캬라반 '봄')가 열리고, 5월 5∼8일에는 마포구 문화비축기지에서 서커스 시즌 프로그램(서커스 캬라반 '봄')이 진행된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책 읽는 서울광장
책 읽는 서울광장

(서울=연합뉴스) 류영석 기자 = 지난 23일 서울광장에 설치된 야외도서관 '책 읽는 서울광장'에서 시민들이 잔디에 앉아 책을 읽으며 주말을 보내고 있다.
책 읽는 서울광장은 이날부터 오는 10월까지 매주 금요일과 토요일 운영된다. 2022.4.23 ondol@yna.co.kr

(서울=연합뉴스) 고현실 기자 = 사회적 거리두기가 해제되면서 코로나19로 지난 2년간 중단됐던 서울시의 각종 축제와 행사가 본격적으로 재개된다.

26일 서울시에 따르면 노들섬에서는 이날부터 5월 1일까지 '세계 재즈의 날'(4월 30일)을 기념하는 음악 축제 '서울 재즈페스타'가 펼쳐진다. 한영애, 웅산, 말로 등 한국을 대표하는 재즈 보컬리스트가 대거 출연해 12회에 걸친 다채로운 무대를 선보인다. 행사장에는 푸드트럭이 설치돼 음악과 음식이 함께하는 축제를 만든다.

노들섬 하부에서는 6월 24일까지 조각작품 전시회가 열린다. 1·2차로 나뉘어 총 30개의 조각 작품이 전시될 예정이다.

5월 22일까지 매주 주말과 공휴일에는 서울숲·동대문디자인플라자(DDP) 등 서울 곳곳에서 거리예술 축제(거리예술 캬라반 '봄')가 열리고, 5월 5∼8일에는 마포구 문화비축기지에서 서커스 시즌 프로그램(서커스 캬라반 '봄')이 진행된다.

'책 읽는 서울광장' 행사도 매주 금·토요일 오전 11시부터 오후 4시까지 열린다. 행사 첫날인 지난 23일에는 약 2천 명이 서울광장을 찾아 독서와 휴식을 즐겼다.

주용태 서울시 문화본부장은 "다시 시작된 서울의 축제·행사들과 함께 시민들이 일상 속 활기를 되찾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okko@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