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남자프로배구 OK금융그룹, 석진욱 감독과 재계약…"우승 도전"

송고시간2022-04-23 11:12

beta

프로배구 남자부 OK금융그룹이 석진욱(46) 감독을 재신임했다.

OK금융그룹은 23일 "석진욱 감독과 재계약했다"며 "2019-2020시즌부터 3년 동안 OK금융그룹 배구단 지휘봉을 잡은 석 감독은 2022-2023시즌에도 OK금융그룹 배구단을 이끈다"고 밝혔다.

석 감독은 "다시 한번 팀을 이끌 수 있도록 기회를 주신 구단에 감사드린다"라며 "절치부심해 다가오는 시즌, '원팀(One team)'을 만들어 반드시 우승에 도전하겠다"라고 각오를 밝혔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석진욱 OK금융그룹 감독
석진욱 OK금융그룹 감독

[한국배구연맹(KOVO)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연합뉴스) 하남직 기자 = 프로배구 남자부 OK금융그룹이 석진욱(46) 감독을 재신임했다.

OK금융그룹은 23일 "석진욱 감독과 재계약했다"며 "2019-2020시즌부터 3년 동안 OK금융그룹 배구단 지휘봉을 잡은 석 감독은 2022-2023시즌에도 OK금융그룹 배구단을 이끈다"고 밝혔다.

계약 세부 내용은 공개하지 않기로 했다.

석 감독은 'OK금융그룹 창단 멤버'다. 첫 번째 시즌인 2013-2014시즌 수석코치로 합류했고 V-리그 챔피언결정전 2연패에 기여한 공을 인정 받아 2019-2020시즌부터는 김세진 전 감독에 이어 구단 역대 두 번째 사령탑에 올랐다.

2020-2021시즌에는 팀을 5시즌 만에 포스트시즌 무대에 올려놨다.

OK금융그룹은 "지난 세 시즌 동안 성적에 대해 아쉬움은 있으나 석 감독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여파로 어려운 상황에도 소통을 통한 리더십, 선수 육성 능력, 위기관리 능력을 바탕으로 팀을 이끌었다"라며 "이를 높이 평가해 재계약을 결정했다"라고 재계약 배경을 설명했다.

이어 "석 감독은 유망주 선수들을 발굴해 별도로 훈련하는 육성군 제도를 만들어 배구계에 성공적인 육성 모델을 제시했다"며 "육성군 운영 외에도 지난 3년 동안 배구 꿈나무를 위해 장학금을 조성하여 기부하는 등 유소년 배구 발전에 앞장섰다"고 덧붙였다.

석 감독은 "다시 한번 팀을 이끌 수 있도록 기회를 주신 구단에 감사드린다"라며 "절치부심해 다가오는 시즌, '원팀(One team)'을 만들어 반드시 우승에 도전하겠다"라고 각오를 밝혔다.

jiks79@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