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러 "2단계 작전 목표는 돈바스·우크라 남부 전면 장악"(종합)

송고시간2022-04-22 17:58

beta

러시아군이 우크라이나 전쟁을 일컫는 용어인 '특수 군사작전'의 2단계 목표가 우크라이나 동부 '돈바스' 전역과 남부의 완전한 장악이라는 러시아군 장성의 발언이 나왔다.

22일(현지시간) 스푸트니크 통신과 타스 통신 등에 따르면 러시아군 중부군관구 부사령관 루스탐 민네카예프 준장은 이날 우랄산맥 인근 스베르들롭스크주 군수업체연합 연례 회의에서 "특수 작전의 2단계가 시작된 이후 이미 이런 임무가 시작됐다"면서 이같이 밝혔다.

그는 "이틀 전 시작된 (우크라이나) 특별 군사작전 2단계에서 러시아군의 과제 가운데 하나는 우크라이나 돈바스 지역과 남부 지역에 대한 완전한 통제를 확보하는 것"이라고 말했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2022년 4월 6일 우크라이나 동부 마리우폴 인근에서 이동 중인 러시아군 병력의 모습. [AP 연합뉴스자료사진, 재판매 및 DB 금지]

2022년 4월 6일 우크라이나 동부 마리우폴 인근에서 이동 중인 러시아군 병력의 모습. [AP 연합뉴스자료사진,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연합뉴스) 전명훈 기자 = 러시아군이 우크라이나 전쟁을 일컫는 용어인 '특수 군사작전'의 2단계 목표가 우크라이나 동부 '돈바스' 전역과 남부의 완전한 장악이라는 러시아군 장성의 발언이 나왔다.

22일(현지시간) 스푸트니크 통신과 타스 통신 등에 따르면 러시아군 중부군관구 부사령관 루스탐 민네카예프 준장은 이날 우랄산맥 인근 스베르들롭스크주 군수업체연합 연례 회의에서 "특수 작전의 2단계가 시작된 이후 이미 이런 임무가 시작됐다"면서 이같이 밝혔다.

그는 "이틀 전 시작된 (우크라이나) 특별 군사작전 2단계에서 러시아군의 과제 가운데 하나는 우크라이나 돈바스 지역과 남부 지역에 대한 완전한 통제를 확보하는 것"이라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