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컨텐츠 바로가기 푸터 컨텐츠 바로가기 상단메뉴 바로가기
속보 | 연합뉴스가 전해드리는 최신 북한 뉴스입니다.

[2보] 남북정상, 문대통령 퇴임앞두고 친서교환…"노력하면 관계발전"

북한 "남북정상 친서교환…노력하면 관계 발전할 것" (CG)
북한 "남북정상 친서교환…노력하면 관계 발전할 것" (CG)

[연합뉴스TV 제공]

(서울=연합뉴스) 김경윤 기자 = 문재인 대통령과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이 최근 친서를 교환하고 서로 노력하면 남북관계가 발전할 수 있을 것이라는 기대를 표명했다.

조선중앙통신은 22일 "김정은 동지께서 남조선 문재인 대통령과 친서를 교환했다"며 "김정은 동지께서 지난 4월 20일 문재인 대통령이 보내온 친서를 받고 4월 21일 회답 친서를 보냈다"고 보도했다.

통신은 양 정상이 "서로가 희망을 안고 진함없는 노력을 기울여나간다면 북남관계가 민족의 염원과 기대에 맞게 개선되고 발전하게 라될 것이라는 데 대해 견해를 같이 했다"라고 밝혔다.

김 위원장이 "북남수뇌(남북정상)가 역사적인 공동선언들을 발표하고 온 민족에게 앞날에 대한 희망을 안겨준 것"을 회고하며 "임기 마지막까지 민족의 대의를 위해 마음 써 온 문재인 대통령의 고뇌와 노고에 대해 높이 평가했다"고도 전했다.

heeva@yna.co.kr

유튜브로 보기

https://youtu.be/Td3PQpVrjQA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