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LGU+, 양자내성암호 전용회선 출시…"해킹 불가능 환경 제공"

송고시간2022-04-21 09:00

beta

LG유플러스[032640]는 양자컴퓨터의 해킹 공격도 방어할 수 있는 양자내성암호(PQC) 전용회선 서비스인 'U+양자내성암호 전용회선'을 세계 최초로 출시했다고 21일 밝혔다.

양자내성암호는 '양자컴퓨터'를 이용한 공격에 저항력이 뛰어날 것으로 기대되는 암호기술이다.

이 서비스는 양자내성암호 기술이 적용된 광전송장비(ROADM)를 통해 해킹이 불가능한 보안환경을 제공한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LG유플러스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LG유플러스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연합뉴스) 정윤주 기자 = LG유플러스[032640]는 양자컴퓨터의 해킹 공격도 방어할 수 있는 양자내성암호(PQC) 전용회선 서비스인 'U+양자내성암호 전용회선'을 세계 최초로 출시했다고 21일 밝혔다.

양자내성암호는 '양자컴퓨터'를 이용한 공격에 저항력이 뛰어날 것으로 기대되는 암호기술이다. 양자컴퓨터는 특정한 부류의 문제에 대해서는 현존 슈퍼컴퓨터보다 연산속도가 훨씬 빨라질 수 있는 이론적 잠재력을 지니고 있다.

양자내성암호는 양자컴퓨터로 해독하는 데 수조년이 걸리는 수학적 알고리즘을 기반으로 한다고 LG유플러스 측은 주장했다.

LG유플러스는 과학기술정보통신부(과기정통부)로부터 해당 전용회선에 대한 요금 약관을 승인받았다고 설명했다.

LG유플러스는 금융기관, 공공기관, 연구소 등 중요 데이터를 다루는 곳에 이런 보안 네트워크 서비스를 제공할 방침이다.

이 서비스는 양자내성암호 기술이 적용된 광전송장비(ROADM)를 통해 해킹이 불가능한 보안환경을 제공한다.

고객이 전용회선으로 데이터를 송·수신할때 양자내성암호 키로 암호화·복호화하는 방식이다.

LG유플러스 측은 이 암호기술의 안전성이 전 세계 많은 기관의 오랜 기간 연구를 통해 입증됐다고 설명했다. 아울러 별도 암호 키 전송을 위한 선로 구성이나 별도 장비 없이 고객이 사용하던 기존 환경에서 별도 모듈만 연결하면 이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다고 덧붙였다.

LG유플러스는 이 서비스를 일단 B2B(기업 간 거래) 위주로 제공하되, 개인 스마트폰이나 IoT(사물인터넷) 디바이스처럼 B2C(기업 대 소비자) 등을 대상으로 한 솔루션으로도 구체화할 계획이다.

LG유플러스는 전용회선에서 나아가 유·무선 통신에도 양자내성암호 기술을 적용하고, 고객군별 맞춤형 응용 서비스를 발굴할 방침이다. jungle@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