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미국 교통당국, 테슬라 자율주행 기능결함 고강도 조사"

송고시간2022-04-19 19:12

beta

미국 전기차업체 테슬라의 오토파일럿 등 자율주행 관련 기능에 대한 미국 교통당국의 조사 강도가 그 어느 때보다 높아지면서 대규모 단속으로 이어질 가능성이 제기되고 있다고 블룸버그통신이 18일(현지시간) 보도했다.

미국 도로교통안전국(NHTSA)은 테슬라의 자율주행 보조 기능인 오토파일럿과 관련해 2건의 정식 결함 조사를 진행하고 있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공식조사 2건 진행중…당국자 "테슬라 오토파일럿·FSD, '재난' 될 것"

테슬라 차량 사고
테슬라 차량 사고

[EPA=연합뉴스 자료사진]

(서울=연합뉴스) 김윤구 기자 = 미국 전기차업체 테슬라의 오토파일럿 등 자율주행 관련 기능에 대한 미국 교통당국의 조사 강도가 그 어느 때보다 높아지면서 대규모 단속으로 이어질 가능성이 제기되고 있다고 블룸버그통신이 18일(현지시간) 보도했다.

미국 도로교통안전국(NHTSA)은 테슬라의 자율주행 보조 기능인 오토파일럿과 관련해 2건의 정식 결함 조사를 진행하고 있다.

NHTSA가 지금까지 조사했거나 조사 중인 운전자 보조 시스템 관련 충돌 사고는 31건인데 이 중 24건이 테슬라와 관련돼 있다.

특히 NHTSA는 작년 6월 자율주행 관련 시스템이 작동 중인 상태에서 일어난 충돌 사고를 보고하도록 자동차 회사들에 지시한 것을 시작으로 자율주행 관련 사고에 대한 대응 강도를 부쩍 높였다.

NHTSA는 이어 작년 8월에는 테슬라 오토파일럿에 대해 결함 조사에 착수했고, 10월에는 테슬라에 대해 리콜 공지 없이 오토파일럿 기능을 업데이트한 경위를 해명하라고 요구했다.

이와 관련해 테슬라는 작년 11월과 올해 2월에 완전자율주행(FSD) 소프트웨어 결함 관련 리콜을 잇따라 실시했다.

그러나 NHTSA는 2월에 오토파일럿 결함 관련 2번째 정식 조사를 개시했다.

따라서 향후 조사 결과 오토파일럿의 결함이 부각되면 소비자 사이에서 테슬라의 이미지가 훼손되고 투자자들이 테슬라에 대해 우려하게 될 것이라고 블룸버그는 예상했다.

또 다른 자동차 업체들까지 막대한 돈을 쏟아붓는 자율주행 기술에 대한 신뢰도 떨어질 수 있다.

그간 미 국가교통안전위원회(NTSB) 등 관련 당국은 자율주행 관련 감독을 강화해야 한다는 의견을 여러 차례 내놓으면서 테슬라에 제너럴모터스(GM)나 포드 수준의 자율주행 시스템 안전 조치를 도입하라고 제안해왔다.

GM과 포드의 경우 자율주행 관련 기능 이용 시 핸들에 설치된 카메라로 운전자가 주행 상황에 주의를 기울이는지 모니터하는 등 조치를 취했다.

하지만 테슬라는 NTSB의 지침을 따르지 않고 GM·포드 등에 비해 위험성이 더 높은 자체 방식을 고수해왔다.

이처럼 일론 머스크 테슬라 최고경영자(CEO)는 그간 유럽 등에 비해 가벼운 미국의 자율주행 관련 규제 상황을 이용했다고 블룸버그는 지적했다.

제니퍼 호멘디 NTSB 위원장은 블룸버그와 인터뷰에서 테슬라의 오토파일럿과 FSD 등 자율주행 기능에 대해 "재난이 일어나기만을 기다리는 위험한 상황"이라고 비판했다.

그는 자율주행 기능 규제 장치가 거의 없는 현 상황을 무법천지의 서부시대에 비유하면서 오토파일럿이나 FSD 기능은 훈련받지 않은 (인공지능)운전자를 이용한 인공지능 실험이라고 지적했다.

이와 관련해 하이디 킹 전 NHTSA 부국장도 머스크가 공공연히 거짓 주장을 하는 버릇 때문에 안전 위험을 일으킨다고 강조했다.

조사 결과 NHTSA가 차량에 결함이 있다고 판단, 리콜을 결정하면 테슬라는 리콜을 시행해야 한다.

구체적인 리콜 방식은 테슬라가 결정할 수 있는데 소프트웨어 업데이트, 운전자 모니터링 카메라 설치, FSD 등 환불 같은 다양한 방식이 있다.

[AFP=연합뉴스 자료사진]

[AFP=연합뉴스 자료사진]

앞서 NHTSA는 2016년 오토파일럿 관련 충돌 사망사고에 대해 처음으로 조사를 벌였을 때 결함을 발견하지 못하고 조사를 종결했다.

그러나 최근 조사에서는 NHTSA가 새로운 우위를 확보하게 됐다고 블룸버그는 관측했다. 이제 다른 자동차 업체들도 테슬라의 뒤를 따라 자율주행 기능을 내놓아 NHTSA가 비교할 대상이 생겼다는 것이다.

ykim@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