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우리·농협은행 예금금리 인상…5대 은행 모두 상향(종합)

송고시간2022-04-19 14:03

beta

우리은행과 NH농협은행이 19일 예·적금 금리를 상향 조정했다.

19일 은행권에 따르면 우리은행은 이날부터 정기예금과 적립식 예금 상품의 금리를 0.20∼0.30%포인트 인상한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한은 기준금리 인상 3영업일만…최대 0.4%포인트 인상 적용

서울의 한 건물에 설치된 은행 자동화기기 [연합뉴스 자료사진]

서울의 한 건물에 설치된 은행 자동화기기 [연합뉴스 자료사진]

(서울=연합뉴스) 이지헌 김유아 기자 = 우리은행과 NH농협은행이 19일 예·적금 금리를 상향 조정했다.

19일 은행권에 따르면 우리은행은 이날부터 정기예금과 적립식 예금 상품의 금리를 0.20∼0.30%포인트 인상한다.

특히 우리은행 대표 정기예금 상품인 'WON예금'은 기본 금리가 0.30%포인트 인상되는데, 만기 해지할 때 우대금리는 기본금리와 똑같은 이율로 적용하고 있어 큰 폭으로 금리가 오르는 효과가 나타난다.

이번 인상에 따라 WON예금을 1년 이상 2년 미만으로 가입하면 기본금리가 연 0.80%에서 연 1.10%로 높아지고, 만기 해지하면 올라간 기본금리와 같은 우대금리(1.10%)가 더해져 연 2.20%의 금리가 적용된다.

우리은행의 정기적금 상품 금리는 0.25%포인트 인상돼 1년 이상 2년 미만으로 가입할 경우 기존 연 1.55%에서 1.80%로 오른다. 자유적금 금리는 0.20%포인트 높아져 1년 이상 2년 미만 가입 시 연 1.25%에서 1.45%로 인상된다.

적금의 경우, 비대면 전용상품인 WON적금은 최고 연 2.6%에서 최고 연 2.8%로, 우리 으쓱(ESG)적금은 최고 연 2.35%에서 연 2.65%로 각각 인상된다.

NH농협은행도 이날부터 예·적금 금리를 0.25∼0.40%포인트 인상한다.

1년 만기 기준 일반정기예금 금리가 1.20%에서 1.45%로 오르고, 큰만족실세예금(개인) 금리는 1.35%에서 1.60%로 상향 조정된다.

3년 만기 상품은 일반정기예금이 1.40%에서 1.70%로, 큰만족실세예금이 1.55%에서 1.85%로 0.30%포인트씩 올라간다.

1년 개인용 정기적금은 1.45%에서 1.70%로, 3년 정기적금은 1.65%에서 1.95%로 각각 인상 적용된다. 자유로우대학생적금은 1년 만기 상품이 1.70%에서 2.1%로 0.40%포인트 올랐다.

이날 우리은행과 NH농협은행의 수신금리 인상으로 지난 14일 한국은행이 기준금리를 인상한 이후 3영업일 만에 5대 시중은행의 예·적금 금리가 모두 오르게 됐다.

앞서 한은은 지난 14일 금융통화위원회 회의를 열고 기준금리를 연 1.25%에서 1.50%로 인상했다.

이에 KB국민은행과 신한은행, 하나은행이 전날부터 예·적금 금리를 최대 0.35∼0.40%포인트 인상 적용했다.

kua@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