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日, 北미사일 발사에 4년 만에 주민대피훈련 재개 검토

송고시간2022-04-15 11:27

북한, 장거리 탄도미사일 발사
북한, 장거리 탄도미사일 발사

지난 2020년 10월 10일 북한이 노동당 창건 75주년 기념 열병식에서 공개한 신형 대륙간탄도미사일(ICBM). [국내에서만 사용가능. 재배포 금지. For Use Only in the Republic of Korea. No Redistribution] [연합뉴스 자료사진] nkphoto@yna.co.kr

(도쿄=연합뉴스) 박성진 특파원 = 북한이 올해 들어 대륙간탄도미사일(ICBM) 등 탄도미사일 발사를 반복하자 일본 정부가 4년 만에 주민 대피 훈련을 시행하는 방안을 검토하기로 했다.

마쓰노 히로카즈 관방장관은 15일 정례 기자회견에서 "주민 대피 훈련을 재개하는 방향으로 검토하고 있다"며 "코로나19 확산 방지 대책 등을 포함해 종합적으로 판단할 것이며 재개 시기 등은 정해지지 않았다"고 밝혔다.

국민보호법에 따라 지방자치단체와 함께 북한의 탄도미사일 발사를 가정해 주민이 참여하는 대피 훈련을 시행하는 방안을 검토하는 것이다.

현지 방송 NHK는 정부가 이번 여름부터 훈련을 재개하는 목표를 세웠다고 전했다.

이 훈련은 2017년부터 전국 29개 지자체에서 진행됐으나 2018년 6월 싱가포르 북미정상회담 이후 안보 상황이 개선되면서 중지됐다.

(취재보조: 무라타 사키코 통신원)

sungjinpark@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