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손흥민, FIFA 새 영상 서비스 광고 '센터 모델'로 나서

송고시간2022-04-13 15:20

'FIFA+' 론칭…2002 한일 월드컵 다큐멘터리도

FIFA 광고 '센터'로 나선 손흥민
FIFA 광고 '센터'로 나선 손흥민

[월드컵 페이스북 캡처.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연합뉴스) 안홍석 기자 = 한국 축구 대표팀의 '캡틴' 손흥민(30·토트넘)이 국제축구연맹(FIFA)이 새로 론칭한 영상 서비스 'FIFA+'의 광고 모델로 나섰다.

FIFA는 12일(현지시간) 경기 생중계와 과거 영상 자료 자체 제작 콘텐츠 등을 볼 수 있는 FIFA+를 론칭했다고 밝혔다.

FIFA는 이를 알리는 광고 모델로 손흥민을 전면에 내세웠다.

FIFA 공식 페이스북과 유튜브, FIFA 월드컵 페이스북의 첫 화면 배너를 손흥민이 킬리안 음바페, 네이마르, 리오넬 메시(이상 파리 생제르맹) 등과 함께 장식했다.

손흥민은 5명의 선수 가운데 정 중앙에 자리했다.

FIFA는 지난달 2022 카타르 월드컵 공인구 알 리흘라를 발표할 때도 손흥민을 메시와 함께 모델로 내세운 바 있다.

세계 최고 골잡이 반열에 오른 손흥민의 위상을 실감케 한다.

FIFA+의 2002 한일 월드컵 다큐멘터리에 출연한 히딩크 전 감독
FIFA+의 2002 한일 월드컵 다큐멘터리에 출연한 히딩크 전 감독

[FIFA+ 다큐멘터리 캡처. 재판매 및 DB 금지]

손흥민은 올 시즌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EPL)에서 17골을 넣어 무함마드 살라흐(20골·리버풀)에 이어 득점 랭킹 2위를 달리고 있다.

한편, FIFA+에서는 2002 한일 월드컵을 다룬 다큐멘터리 '2002: 디스 이즈 언 아시안 오디세이'(This is an Asian Odyssey)도 볼 수 있다.

한국 대표팀의 4강 신화가 작품의 뼈대를 이룬 가운데 안정환, 박지성 등 당시 태극전사들과 함께 거스 히딩크 전 대표팀 감독이 출연한다.

히딩크 전 감독은 이 다큐멘터리에서 "고(故) 김대중 당시 대통령이 이탈리아와 16강전 경기 전날 전화를 해 '내일 경기에서 이기면 선수들이 병역 면제 혜택을 받을 것'이라고 약속했다"고 말한다.

하지만 당시 대표 선수들의 병역 면제는 이탈리아전 전날 오후 이미 확정된 상태였다.

ahs@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