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천호성 전북교육감 후보 "부당한 교권침해 시 교육청이 개입"

송고시간2022-04-11 15:13

beta

천호성 전북도교육감 예비후보는 11일 보도자료를 내 "부당한 교권 침해 시 학교에 맡기지 않고 교육청이 직접 개입해 처리하겠다"고 밝혔다.

천 후보는 "학생 인권에 대한 강조가 교권 실추를 가져왔다는 대립적 접근은 경계해야 한다"면서 "학생 인권과 교권은 민주적인 학교문화 조성을 통해 공존하고 신장한다"고 말했다.

천 후보는 "교권 신장을 위해 학생인권교육센터를 학교인권교육센터로 확대 개편하겠다"며 "이곳에서 인권침해 상담, 피해 복구, 권리구제, 후속 조치 등을 포함해 학생 인권과 교권을 통합적으로 다루겠다"고 강조했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천호성 전북교육감 후보
천호성 전북교육감 후보

[연합뉴스 자료사진]

(전주=연합뉴스) 최영수 기자 = 천호성 전북도교육감 예비후보는 11일 보도자료를 내 "부당한 교권 침해 시 학교에 맡기지 않고 교육청이 직접 개입해 처리하겠다"고 밝혔다.

천 후보는 "학생 인권에 대한 강조가 교권 실추를 가져왔다는 대립적 접근은 경계해야 한다"면서 "학생 인권과 교권은 민주적인 학교문화 조성을 통해 공존하고 신장한다"고 말했다.

이어 "교권 침해가 심할 경우 법적 조치까지 진행하겠다"면서 "교사가 맘 편히 학생을 가르치는 학교가 되도록 매뉴얼을 개발해 교사, 학생, 학부모가 서로 존중하고 인권이 지켜지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천 후보는 "교권 신장을 위해 학생인권교육센터를 학교인권교육센터로 확대 개편하겠다"며 "이곳에서 인권침해 상담, 피해 복구, 권리구제, 후속 조치 등을 포함해 학생 인권과 교권을 통합적으로 다루겠다"고 강조했다.

kan@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