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여행소식] 체코 "백신 안 맞아도 입국 가능"

송고시간2022-04-11 11:22

beta

한국인 여행자는 이제 백신을 안 맞아도 팬데믹 이전처럼 자유롭게 체코를 여행할 수 있게 됐다.

체코관광청은 한국인을 포함한 90일 이내 해외 단기 여행자가 체코 입국 시 내야 했던 온라인 사전입국신고서와 백신접종증명서 등의 제출 의무와 격리 등 조치를 폐지했다고 11일 밝혔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서울=연합뉴스) 성연재 기자 = 한국인 여행자는 이제 백신을 안 맞아도 팬데믹 이전처럼 자유롭게 체코를 여행할 수 있게 됐다.

체코관광청은 한국인을 포함한 90일 이내 해외 단기 여행자가 체코 입국 시 내야 했던 온라인 사전입국신고서와 백신접종증명서 등의 제출 의무와 격리 등 조치를 폐지했다고 11일 밝혔다.

대중교통, 병원, 약국 등에서 마스크 착용 의무화는 유지하지만, 이 역시 점차 완화할 예정이다.

체코는 지난해 9월 세계관광여행협회(WTTC)가 국제적으로 인증하는 '안전 여행 스탬프'를 획득하는 등 안전한 여행지로 인정받았다. 지난 2월 15일에는 백신 접종을 마친 여행자들에게 유전자증폭(PCR) 검사서 제출 의무를 면제하는 등 입국 절차 간소화 조치를 발표한 바 있다.

체코 구시가지의 관광객들 [EPA=연합뉴스]

체코 구시가지의 관광객들 [EPA=연합뉴스]

이밖에 체코관광청은 상반기 중 한국어 공식 웹사이트를 개설한다.

현재는 체코 여행에 관한 자세한 사항을 체코관광청 블로그(blog.naver.com/cztseoul)에서 확인할 수 있으며, 인스타그램@visitczechrepublic_kr를 통해서도 활발히 소통 중이다.

polpori@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