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9∼10일 전국서 산불 37건 발생…군위·양구 '산불 2단계' 발령

송고시간2022-04-10 19:10

beta

주말과 휴일인 9∼10일 전국 곳곳에서 산불 37건이 발생했다.

산림청에 따르면 전국적으로 건조한 날씨가 이어지는 가운데 바람까지 강하게 불어 산불이 많이 나고 있다.

10일 오후 1시 10분께 경북 군위군 삼국유사면 화북리 일대와 오후 3시 40분 강원 양구군 양구읍 송청리 일대에서 난 불은 산불 2단계가 발령돼 진화작업이 진행되고 있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쓰레기, 논·밭두렁 소각이 산불 비화 사례 5건

양구서 산불 발생…치솟는 연기
양구서 산불 발생…치솟는 연기

(양구=연합뉴스) 이해용 기자 = 10일 오후 3시 40분께 강원 양구군 양구읍 송청리에서 산불이 나 연기가 치솟고 있다. 2022.4.10
dmz@yna.co.kr

(대전=연합뉴스) 유의주 기자 = 주말과 휴일인 9∼10일 전국 곳곳에서 산불 37건이 발생했다.

산림청에 따르면 전국적으로 건조한 날씨가 이어지는 가운데 바람까지 강하게 불어 산불이 많이 나고 있다.

10일 오후 1시 10분께 경북 군위군 삼국유사면 화북리 일대와 오후 3시 40분 강원 양구군 양구읍 송청리 일대에서 난 불은 산불 2단계가 발령돼 진화작업이 진행되고 있다.

산림청은 이날 하루 산불 진화 헬기 89대를 투입하는 등 총력진화에 나서고 있다.

이틀간 발생한 산불은 지역별로 경기가 15건으로 가장 많았고 강원 6건, 경북과 충남 각각 5건, 경남 2건, 전북과 전남, 부산, 대구 각 1건 순이다.

산불 원인은 쓰레기나 논·밭두렁 소각 5건, 입산자 실화 1건이었고, 기타 2건, 원인 미상 30건이다.

주택과 창고 등 5채가 소실됐으며, 인명 피해는 발생하지 않았다.

임상섭 산림청 산림보호국장은 "전국적으로 건조한 날씨와 강한 바람으로 산불 위험이 매우 큰 상황"이라며 "산림과 인접한 곳에서 쓰레기나 영농폐기물을 소각하는 행위를 하지 말아 달라"고 당부했다.

yej@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