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1966년 제작 국내 최초 TV 경매 출품…시작가 2천500만원

송고시간2022-04-06 10:46

beta

우리나라에서 제작된 가장 오래된 텔레비전 제품인 금성사 'VD-191'이 경매에 등장했다.

코베이옥션은 1966년 8월 출시된 19인치 흑백 TV 금성사 VD-191이 7일 오후 6시에 시작하는 온라인 경매에 출품됐다고 6일 밝혔다.

시작가 2천500만원에 나온 VD-191은 2013년 8월 국가등록문화재가 된 제품과 동일한 모델이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금성사 VD-191
금성사 VD-191

[코베이옥션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연합뉴스) 박상현 기자 = 우리나라에서 제작된 가장 오래된 텔레비전 제품인 금성사 'VD-191'이 경매에 등장했다.

코베이옥션은 1966년 8월 출시된 19인치 흑백 TV 금성사 VD-191이 7일 오후 6시에 시작하는 온라인 경매에 출품됐다고 6일 밝혔다.

시작가 2천500만원에 나온 VD-191은 2013년 8월 국가등록문화재가 된 제품과 동일한 모델이다. VD는 진공관식을 뜻하는 영어 '배큠 데스크 타이프'(Vacuum Desk Type)에서 첫 두 단어의 머리글자이고, 191은 19인치 텔레비전 제1호를 의미한다.

수동으로 채널을 돌리는 장치와 볼륨 조정 단자가 앞쪽에 배치됐고, 이른바 '학다리'라고 하는 받침다리가 있다.

이전에 코베이옥션에 같은 모델 제품이 나와 약 3천만원에 낙찰된 바 있다.

코베이옥션 관계자는 "이번 경매에 출품된 물건은 등록문화재는 아니지만, 개인이 소장해 온 같은 모델 제품"이라며 "연보라색 화면 보호기도 있어 희소성이 있다"고 설명했다.

이어 "발매 가격은 당시 월평균 소득 1만2천원의 5배가 넘는 6만원대였다"며 "매우 고가였지만 추첨제로 팔 정도로 인기가 높았다고 한다"고 덧붙였다.

경매는 16일 오후 6시까지 진행된다.

psh59@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