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수원화성 입장료 폐지…시민 아닌 관광객도 무료입장

송고시간2022-04-06 09:52

beta

경기 수원시는 유네스코 세계문화유산 '수원화성'의 입장료를 이달 7일부터 폐지한다고 6일 밝혔다.

총연장 5.7㎞의 개방형 시설인 수원화성에서 입장권 매표와 검표를 하기 현실적으로 어려워 폐지하기로 했다.

수원시 관계자는 "이번 조례 개정으로 국내외 관광객들이 한결 부담 없이 수원화성을 방문할 수 있게 됐다"며 "수원화성과 연계한 문화관광 콘텐츠를 지속해서 확충해 수원화성의 가치를 널리 알리겠다"고 말했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수원=연합뉴스) 최종호 기자 = 경기 수원시는 유네스코 세계문화유산 '수원화성'의 입장료를 이달 7일부터 폐지한다고 6일 밝혔다.

수원 화성에 찾아온 봄
수원 화성에 찾아온 봄

(수원=연합뉴스) 홍기원 기자 = 완연한 봄 날씨를 보인 지난달 29일 오전 경기도 수원시 세계문화유산 화성(華城) 성곽길에 매화가 활짝 펴있다. 2022.3.29 xanadu@yna.co.kr

수원시는 2005년 8월부터 수원시민을 제외한 관광객을 대상으로 수원화성 입장료로 1천원을 받아왔다.

그러나 총연장 5.7㎞의 개방형 시설인 수원화성에서 입장권 매표와 검표를 하기 현실적으로 어려워 폐지하기로 했다.

다만, 화성행궁의 입장료는 유지된다. 화성행궁 입장료는 어른 1천500원, 군인·청소년 1천원, 어린이 700원이다.

수원시의회는 최근 이러한 내용을 담아 이철승 의원이 대표 발의한 '수원시 세계문화유산 화성 운영조례' 개정안을 의결했다.

수원시 관계자는 "이번 조례 개정으로 국내외 관광객들이 한결 부담 없이 수원화성을 방문할 수 있게 됐다"며 "수원화성과 연계한 문화관광 콘텐츠를 지속해서 확충해 수원화성의 가치를 널리 알리겠다"고 말했다.

zorba@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