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우크라 침공] 독 재무 "현재는 러 가스 공급 중단 가능하지 않다"

송고시간2022-04-04 23:19

beta

크리스티안 린드너 독일 재무장관은 4일(현지시간) 유럽연합(EU)이 러시아 가스 수입을 중단하는 것은 아직 가능하지 않다고 밝혔다고 AFP, 로이터 통신 등이 전했다.

린드너 장관은 이날 룩셈부르크에서 열린 유로존(유로화를 사용하는 19개 EU 회원국) 재무장관 회의에 도착하면서 "우리는 러시아와 모든 경제적 관계를 끊어야 한다. 하지만 현재는 그 가스 공급을 끊는 것은 가능하지 않다. 우리는 시간이 필요하다"고 말했다.

EU 회원국들은 우크라이나를 침공한 러시아를 상대로 잇따라 제재를 부과했지만, 미국처럼 러시아산 원유와 가스 수입 금지까지는 가지 않고 있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크리스티안 린드너 독일 재무장관 [AFP 연합뉴스 자료사진]

크리스티안 린드너 독일 재무장관 [AFP 연합뉴스 자료사진]

(브뤼셀=연합뉴스) 김정은 특파원 = 크리스티안 린드너 독일 재무장관은 4일(현지시간) 유럽연합(EU)이 러시아 가스 수입을 중단하는 것은 아직 가능하지 않다고 밝혔다고 AFP, 로이터 통신 등이 전했다.

린드너 장관은 이날 룩셈부르크에서 열린 유로존(유로화를 사용하는 19개 EU 회원국) 재무장관 회의에 도착하면서 "우리는 러시아와 모든 경제적 관계를 끊어야 한다. 하지만 현재는 그 가스 공급을 끊는 것은 가능하지 않다. 우리는 시간이 필요하다"고 말했다.

린드너 장관은 또 모든 선택지가 테이블 위에 있다면서도 모든 러시아 에너지 수입 금지는 러시아보다 EU 회원국에 더 많은 경제적 악영향을 가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EU 회원국들은 우크라이나를 침공한 러시아를 상대로 잇따라 제재를 부과했지만, 미국처럼 러시아산 원유와 가스 수입 금지까지는 가지 않고 있다.

EU 회원국 사이에서는 이 같은 방안을 두고 이견이 있으며, 독일 등 러시아 에너지 의존도가 높은 일부 EU 회원국들은 특히 반대하고 있다.

앞서 이날 EU 외교정책을 총괄하는 호세프 보렐 외교·안보 정책 고위대표는 러시아군이 장악했던 우크라이나 소도시 부차 등에서 민간인 집단학살이 자행됐다는 의혹과 관련, "잔혹 행위"라고 규탄하면서 EU는 대러 추가 제재에 대한 작업을 진행할 것이라고 밝힌 바 있다.

kje@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