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당근마켓, '프라이버시 정책 및 이용자보호 위원회' 출범

송고시간2022-04-04 09:03

beta

지역생활 커뮤니티 당근마켓은 C2C(개인 간) 서비스에서 개인정보 등 이용자 보호를 위해 '프라이버시 정책 및 이용자 보호 위원회'(이용자보호위)를 출범했다고 4일 밝혔다.

위원장으로 위촉된 김민호 교수는 개인정보보호법학회 회장, 국가인권위원, 중앙행정심판위원을 역임하는 등 프라이버시 정책과 분쟁 조정 관련 분야에서 국내 최고 권위를 자랑한다고 회사가 전했다.

당근마켓 김재현 대표는 "앞으로 이용자보호위와 활발한 정책 논의를 통해 하이퍼로컬 C2C 시장에 부합하는 새로운 기준을 제시하고, 이용자 보호 강화와 건강한 C2C 문화적 토대 마련에 앞장설 것"이라고 말했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당근마켓 본사에서 '프라이버시 정책 및 이용자 보호 위원회' 출범식이 진행됐다.신용우 법무법인 지평 변호사(사진 왼쪽부터), 김현수 부산대 교수, 문정해 원광대 교수, 위원장 김민호 성균관대 교수, 최성경 단국대 교수, 김현경 서울과학기술대 교수 [당근마켓 제공]

당근마켓 본사에서 '프라이버시 정책 및 이용자 보호 위원회' 출범식이 진행됐다.신용우 법무법인 지평 변호사(사진 왼쪽부터), 김현수 부산대 교수, 문정해 원광대 교수, 위원장 김민호 성균관대 교수, 최성경 단국대 교수, 김현경 서울과학기술대 교수 [당근마켓 제공]

(서울=연합뉴스) 최현석 기자 = 지역생활 커뮤니티 당근마켓은 C2C(개인 간) 서비스에서 개인정보 등 이용자 보호를 위해 '프라이버시 정책 및 이용자 보호 위원회'(이용자보호위)를 출범했다고 4일 밝혔다.

이용자보호위는 ▲ 김민호 교수(성균관대 법학전문대학원) ▲ 최성경 교수(단국대 법학과) ▲ 김현수 교수(부산대 법학전문대학원) ▲ 김현경 교수(서울과학기술대 IT정책전문대학원) ▲ 문정해 교수(원광대 법학전문대학원) ▲ 김진환 변호사(Whale & Sun 대표) ▲ 신용우 변호사(법무법인 지평) 등 개인정보 분야 전문성을 지닌 외부 위원 7명으로 구성됐다.

위원장으로 위촉된 김민호 교수는 개인정보보호법학회 회장, 국가인권위원, 중앙행정심판위원을 역임하는 등 프라이버시 정책과 분쟁 조정 관련 분야에서 국내 최고 권위를 자랑한다고 회사가 전했다.

이용자보호위 운영 기간은 내년 3월 말까지 1년이다. 당근마켓의 프라이버시 정책 및 이용자 보호정책 모니터링, 이용자 분쟁 조정, 기타 이용자 민원 심의 및 해결방안 등을 제시한다. 매월 1회 월례회의를 개최해 실무부서에서 상정한 각종 안건에 대해 논의하고, 긴급 대응 이슈가 발생할 경우 위원장 포함 3인의 위원 및 실무진으로 구성된 임시 조정회의를 통해 발 빠른 조처를 할 예정이다.

당근마켓은 이용자보호위 자문을 바탕으로 더 체계적이고 현실적인 이용자 보호 정책을 전개할 계획이다.

김 위원장은 "신성장 동력으로 평가받는 C2C 산업에서 스타트업의 역동성과 혁신성을 저해하지 않으면서도 소비자피해 및 불공정거래를 방지할 수 있는 균형 잡힌 의견을 적극적으로 개진하겠다"고 포부를 밝혔다.

당근마켓 김재현 대표는 "앞으로 이용자보호위와 활발한 정책 논의를 통해 하이퍼로컬 C2C 시장에 부합하는 새로운 기준을 제시하고, 이용자 보호 강화와 건강한 C2C 문화적 토대 마련에 앞장설 것"이라고 말했다.

harrison@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