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신규확진 12만7190명, 41일만에 최소…위중증 1108명(종합)

송고시간2022-04-04 09:47

beta

오미크론 변이 대유행이 감소세를 보이면서 4일 신규 확진자 수가 12만명대를 기록했다.

중앙방역대책본부는 이날 0시 기준으로 신규 확진자가 12만7천190명 늘어 누적 1천400만1천406명으로 집계됐다고 밝혔다.

신규 확진자는 전날(23만4천301명)보다 하루 새 10만7천111명 감소하면서 지난 2월 22일(9만9천562명) 이후 41일만에 가장 적은 수치를 기록했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누적확진 1400만명 넘어…어제 코로나19로 218명 사망

정부 "위중증·사망자, 이번주나 다음주부터 꺾일 것"

코로나19 완만한 감소세
코로나19 완만한 감소세

(서울=연합뉴스) 임헌정 기자 = 코로나19 확진자 수가 완만한 감소세를 보이는 가운데 4일 서울역 임시 선별검사소에서 시민들이 검사를 기다리고 있다. 2022.4.4 kane@yna.co.kr

(서울=연합뉴스) 신선미 기자 = 오미크론 변이 대유행이 감소세를 보이면서 4일 신규 확진자 수가 12만명대를 기록했다.

중앙방역대책본부는 이날 0시 기준으로 신규 확진자가 12만7천190명 늘어 누적 1천400만1천406명으로 집계됐다고 밝혔다.

신규 확진자는 전날(23만4천301명)보다 하루 새 10만7천111명 감소하면서 지난 2월 22일(9만9천562명) 이후 41일만에 가장 적은 수치를 기록했다.

보통 주말·휴일 검사 수 감소 영향으로 주 초반인 월요일 확진자가 주간 기준으로 가장 적게 나오는 경향이 있는데, 확진자 감소세와 맞물리면서 감소 폭이 크게 나타났다.

1주일 전인 지난달 28일 18만7천182명과 비교하면 5만9천992명, 2주 전인 21일 20만9천124명보다 8만1천934명 적다.

정부는 신규 확진자가 감소세를 보이자 이날부터 더 완화한 사회적 거리두기를 적용하기로 했다. 이에 따라 오는 17일까지 2주간 사적모임은 최대 10명까지, 다중이용시설은 자정까지 영업이 가능하다.

이날 집계된 위중증 환자는 1천108명으로 전날(1천128명)보다 20명 적다.

위중증 환자 수는 지난달 30∼31일 1천300명대로 집계됐으나 점차 줄어 사흘째 1천100명대를 기록하고 있다.

이날 0시 기준 전국 중증 병상 가동률은 전날(64.5%)보다 2.8%포인트 오른 67.3%(2천825개 중 1천902개 사용)로 집계됐다.

중증에서 상태가 호전되거나 중증으로 악화할 가능성이 높은 환자를 치료하는 준중증 병상 가동률은 67.6%다.

전날 코로나19로 사망한 사람은 218명으로 직전일(306명)보다 88명 적다.

사망자 218명을 연령별로 보면 80세 이상이 135명으로 가장 많았고 이어 70대 48명, 60대 29명, 50대 3명, 40대 2명, 20대 1명이다.

누적 사망자는 1만7천453명이고 누적 치명률은 0.12%다.

손영래 보건복지부 중앙사고수습본부 사회전략반장은 이날 오전 TBS 라디오 '김어준의 뉴스공장' 인터뷰에서 "위중증 환자나 사망자 규모가 금주 또는 다음 주부터 꺾이기 시작할 거라고 보는 중"이라고 말했다.

이날 0시 기준 재택치료자 수는 152만7천명이다. 전날(169만1천888명)보다 16만4천888명 줄었다.

재택치료 관리의료기관의 건강 모니터링을 받는 집중관리군은 14만4천454명이며, 나머지는 자택에서 스스로 건강을 관리하는 일반관리군이다.

코로나19 검사 대기
코로나19 검사 대기

[연합뉴스 자료 사진]

신규 확진자의 감염경로를 보면 지역발생이 12만7천175명, 해외유입이 15명이다.

지역발생 확진자는 경기 3만6천937명, 서울 2만894명, 인천 5천545명 등 수도권에서만 6만3천376명(49.8%)이 나왔다.

해외유입까지 더한 지역별 확진자는 경기 3만6천937명, 서울 2만894명, 경남 7천385명, 경북 6천270명, 전남 5천959명, 광주 5천801명, 충남 5천642명, 인천 5천545명, 강원 5천217명, 전북 5천88명, 대전 4천586명, 부산 4천80명, 충북 3천956명, 대구 3천452명, 울산 2천481명, 제주 2천261명, 세종 1천630명이다.

지난달 29일부터 1주간 일일 신규 확진자 수는 34만7천490명→42만4천597명→32만718명→28만273명→26만4천171명→23만4천301명→12만7천190명으로 일평균 약 28만5천534명이다.

한편, 전날 하루 선별진료소에서는 총 16만8천168건의 진단검사가 시행됐다.

코로나19 백신 접종 완료율(기본접종을 마친 비율)은 이날 0시 기준 86.7%(누적 4천449만8천675명)다. 3차 접종은 전체 인구의 63.9%(누적 3천280만6천113명)가 마쳤다.

sun@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