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직업병 조기발견 후 피해 예방…'직업병 안심센터' 첫 개소

송고시간2022-04-01 15:51

beta

노동자의 '직업병'을 조기에 발견하고 중대재해 수사를 지원하는 '직업병 안심센터'가 1일 처음 문을 열었다.

고용노동부는 서울 직업병 안심센터 운영기관인 한양대병원에서 이날 오후 센터 개소식을 열었다고 밝혔다.

직업병 안심센터는 노동자가 직업병이 의심돼 병원을 찾았을 때 병이 실제로 업무 때문에 발생했는지 신속히 확인해 추가피해를 예방하고, 후속 조치 체계를 구축한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한양대병원에 첫 센터 문 열어…중대재해 수사 지원도

대한민국 1호 직업병 안심센터 개소식
대한민국 1호 직업병 안심센터 개소식

(서울=연합뉴스) 안경덕 고용노동부 장관이 1일 한양대학교 임우성 국제회의실에서 열린 대한민국 1호 직업병 안심센터 개소식에서 인사말 하고 있다. 2022.4.1
[고용노동부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photo@yna.co.kr

(서울=연합뉴스) 이재영 기자 = 노동자의 '직업병'을 조기에 발견하고 중대재해 수사를 지원하는 '직업병 안심센터'가 1일 처음 문을 열었다.

고용노동부는 서울 직업병 안심센터 운영기관인 한양대병원에서 이날 오후 센터 개소식을 열었다고 밝혔다.

직업병 안심센터는 노동자가 직업병이 의심돼 병원을 찾았을 때 병이 실제로 업무 때문에 발생했는지 신속히 확인해 추가피해를 예방하고, 후속 조치 체계를 구축한다.

센터는 급성중독 등 '중대재해처벌 등에 관한 법률'(중대재해처벌법) 시행령에 명시된 24개 질병 환자가 발생하면 즉각 당국에 보고하는 역할도 맡는다.

당국이 수사에 나서는 경우 질병이 업무에서 기인했는지 판단할 수 있도록 자문하는 역할도 한다.

직업병 안심센터는 향후 중부(인천·경기·강원), 부산, 대구, 대전, 광주 등 5개 지역에서 추가로 문을 연다.

대한민국 1호 직업병 안심센터 개소식
대한민국 1호 직업병 안심센터 개소식

(서울=연합뉴스) 안경덕 고용노동부 장관(앞줄 오른쪽 다섯 번째)을 비롯한 참석자들이 1일 한양대학교 임우성 국제회의실에서 열린 대한민국 1호 직업병 안심센터 개소식에서 기념 촬영하고 있다. 2022.4.1
[고용노동부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photo@yna.co.kr

jylee24@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