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2보] 신규확진 28만273명…위중증 1299명, 사망 360명

송고시간2022-04-01 09:39

beta

오미크론 유행이 완만한 감소세로 전환되면서 1일 국내 코로나19 신규 확진자는 30만명 아래로 내려왔다.

중앙방역대책본부는 이날 0시 기준으로 신규 확진자가 28만273명 늘어 누적 1천337만5천818명으로 집계됐다고 밝혔다.

이날 신규 확진자는 전날(32만743명)보다 4만470명 줄면서 지난달 28일(18만7천182명) 이후 나흘 만에 30만명 밑으로 떨어졌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4만명 줄어 나흘만에 30만명 아래…누적 치명률 0.12%

4일부터 사적모임 10명·영업시간 밤 12시로 연장

코로나 검사 기다리는 시민들
코로나 검사 기다리는 시민들

(서울=연합뉴스) 신준희 기자 = 1일 오전 서울역 광장에 마련된 코로나19 임시 선별검사소에서 시민들이 검사를 받기 위해 기다리고 있다. 2022.4.1 hama@yna.co.kr

(서울=연합뉴스) 박규리 기자 = 오미크론 유행이 완만한 감소세로 전환되면서 1일 국내 코로나19 신규 확진자는 30만명 아래로 내려왔다.

중앙방역대책본부는 이날 0시 기준으로 신규 확진자가 28만273명 늘어 누적 1천337만5천818명으로 집계됐다고 밝혔다.

이날 신규 확진자는 전날(32만743명)보다 4만470명 줄면서 지난달 28일(18만7천182명) 이후 나흘 만에 30만명 밑으로 떨어졌다.

1주일 전인 지난달 25일(33만9천474명)보다는 5만9천201명 적고, 2주 전인 지난달 18일(40만6천877명)보다는 12만6천604명이나 줄었다.

정부는 지난 1월 초부터 확산하던 오미크론 유행이 11주 만에 정점을 지나며 3월 말부터 서서히 감소세로 전환했다고 보고 있다.

분주하게 코로나19 검체 정리하는 관계자들
분주하게 코로나19 검체 정리하는 관계자들

(용인=연합뉴스) 홍기원 기자 = 국내 신규 코로나19 확진자가 다시 40만명대까지 올라선 30일 오후 경기도 용인시 기흥구 SCL(재단법인 서울의과학연구소) 검체보관실에서 관계자가 검사가 끝난 검체를 정리하고 있다.2022.3.30 [공동취재] xanadu@yna.co.kr

다만, 정부는 위중증 환자와 사망자 수 정점은 확진자 정점의 2∼3주 후에 본격적으로 나타날 수 있다고 진단했다.

실제로 여전히 많은 수의 위중증 환자와 사망자가 나오고 있다.

이날 집계된 위중증 환자는 1천299명으로 전날(1천315명)보다 16명 줄었지만, 여전히 1천300명에 육박하는 수준이다.

지난달 27일(1천216명)부터 위중증 환자 수는 엿새 연속 1천200명∼1천300명대를 유지하고 있다.

전날 사망한 코로나19 확진자는 360명으로 직전일(375명)보다 15명 줄었다.

최근 1주일간 사망자는 일별로 323명→282명→287명→237명→432명→375명→360명으로 일평균 328명이다.

누적 사망자는 1만6천590명이고, 누적 치명률은 0.12%다.

이런 가운데 이날 완화된 사회적 거리두기 조치가 발표되면서 오는 4일부터 사적모임 인원 제한이 기존 8명에서 10명으로 확대된다.

식당·카페 등 다중이용시설 영업제한 시간도 현행 오후 11시에서 자정까지 한 시간 더 연장된다.

확진자 규모는 전반적으로 줄었지만 전파력이 기존 오미크론보다 센 '스텔스 오미크론'(BA.2)이 국내 우세종이 됐고, 중증화 위험이 높은 60대 이상 고령층 확진자 비중이 커지는 등 아직 유행 증폭 요인이 남아있어 '완전 해제'가 아닌 소폭 조정안으로 결정됐다.

김부겸 국무총리는 이날 오전 정부 서울청사에서 열린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 회의에서 "향후 2주간 위중증과 사망을 줄여나가면서 의료체제가 안정적으로 관리된다면 남아있는 사회적 거리두기 등의 방역조치를 다음번에는 과감히 개편할 것"이라고 말했다.

새로운 사회적 거리두기는 오는 4일부터 17일까지 2주간 적용된다.

정부, '10인 모임 허용'ㆍ'영업시간 자정'까지 허용
정부, '10인 모임 허용'ㆍ'영업시간 자정'까지 허용

(서울=연합뉴스) 황광모 기자 = 31일 오후 서울 마포구 홍대앞 젊음의 거리가 저녁 시간을 즐기려는 시민들로 북적이고 있다.. 2022.3.31 hkmpooh@yna.co.kr

curious@yna.co.kr

유튜브로 보기

https://youtu.be/4A2qR9jcZz4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