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드라마 '유세풍' 제작진 버스, 덤프트럭과 충돌…PD 사망(종합2보)

송고시간2022-03-31 14:43

beta

31일 오전 7시 50분께 경기 파주시 송촌동 문산 방향 자유로에서 드라마 제작팀을 태운 버스가 덤프트럭을 들이받는 사고가 났다.

이 버스는 올해 하반기 방송 예정인 tvN 드라마 '조선 정신과 의사 유세풍' 제작 스태프를 태우고 있었던 것으로 전해졌다.

연출부 소속 PD 1명이 사망했고 연출 스태프 2명, 장비 담당 스태프 1명이 크게 다쳤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3명 중상·7명 경상…자유로 일부 통제로 3시간 정체

자유로에서 드라마 촬영버스-트럭 추돌사고
자유로에서 드라마 촬영버스-트럭 추돌사고

(파주=연합뉴스) 31일 오전 경기 파주시 송촌동 자유로에서 드라마 촬영 버스가 덤프트럭를 들이받는 사고가 났다. 이 사고로 1명이 숨지고 10명이 다쳐 인근 병원으로 이송됐다. 사진은 사고 현장의 모습. 2022.3.31 [경기도북부소방본부 제공. 재판매 및 DB금지] andphotodo@yna.co.kr

(파주=연합뉴스) 권숙희 김정진 기자 = 31일 오전 7시 50분께 경기 파주시 송촌동 문산 방향 자유로에서 드라마 제작팀을 태운 버스가 덤프트럭을 들이받는 사고가 났다.

이 사고로 버스에 타고 있던 30대 남성이 사망했고 3명이 중상, 7명이 경상을 입어 인근 병원으로 이송됐다.

이 버스는 올해 하반기 방송 예정인 tvN 드라마 '조선 정신과 의사 유세풍' 제작 스태프를 태우고 있었던 것으로 전해졌다.

드라마 제작사 관계자에 따르면 당시 촬영을 위해 파주 스튜디오로 향하던 '조선 정신과 의사 유세풍' 측 버스에는 운전기사 1명을 포함해 총 10명이 탑승한 상태였다. 연출부 소속 PD 1명이 사망했고 연출 스태프 2명, 장비 담당 스태프 1명이 크게 다쳤다.

덤프트럭 기사는 크게 다치지 않았다.

이 사고로 주변 3∼4차선 도로가 통제되면서 3시간 반가량 극심한 정체가 빚어졌다.

관계 당국은 덤프트럭에서 유출된 기름 제거 작업도 벌였다.

도로 통제는 오전 11시 30분께 해제됐다.

사고는 주유소에서 나오던 덤프트럭이 4차선 도로 중 3차선으로 바로 진입하면서 3차선에서 직진 중이던 버스와 추돌해 발생한 것으로 조사됐다.

경찰은 버스의 과속 여부 등을 포함해 정확한 사고 경위를 파악 중이다.

드라마 관계자는 "오늘 예정된 촬영은 모두 취소했으며 현재 부상자와 사고 수습을 위해 최선을 다하고 있다. 촬영 일정은 향후 협의해 나갈 예정"이라고 말했다.

올 하반기 방영 예정인 '조선 정신과 의사 유세풍'은 잘나가다 음모에 휘말려 궁에서 쫓겨난 내의원 의관 유세풍이 진정한 의사로 거듭나는 이야기를 그린다. 배우 김민재, 김상경, 김향기 등이 출연한다.

자유로에서 드라마 촬영버스-트럭 추돌사고
자유로에서 드라마 촬영버스-트럭 추돌사고

(파주=연합뉴스) 31일 오전 경기 파주시 송촌동 자유로에서 드라마 촬영 버스가 덤프트럭를 들이받는 사고가 났다. 이 사고로 1명이 숨지고 10명이 다쳐 인근 병원으로 이송됐다. 사진은 사고 현장의 모습. 2022.3.31 [경기도북부소방본부 제공. 재판매 및 DB금지] andphotodo@yna.co.kr

suki@yna.co.kr, stopn@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