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원/달러 환율 보합세…1,210원선 등락

송고시간2022-03-31 09:48

beta

31일 오전 원/달러 환율이 보합세다.

이날 서울 외환시장에서 오전 9시 37분 현재 달러화 대비 원화 환율은 전날 종가 대비 0.4원 오른 1,210.0원이다.

환율은 2.4원 오른 1,212.0원에 출발했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원/달러 환율 보합세…1,210원선 등락
원/달러 환율 보합세…1,210원선 등락

(서울=연합뉴스) 한종찬 기자 = 코스피가 31일 약보합권에서 출발했다. 지수는 전장보다 3.50포인트(0.13%) 내린 2,743.24에 출발했다. 이날 오전 서울 중구 하나은행 딜링룸에서 딜러들이 업무를 보고 있다. 2022.3.31 saba@yna.co.kr

(서울=연합뉴스) 이지헌 기자 = 31일 오전 원/달러 환율이 보합세다.

이날 서울 외환시장에서 오전 9시 37분 현재 달러화 대비 원화 환율은 전날 종가 대비 0.4원 오른 1,210.0원이다.

환율은 2.4원 오른 1,212.0원에 출발했다.

러시아와 우크라이나 사이의 평화협상 낙관론이 후퇴한 게 하루 만에 위험회피 심리를 일부 되살렸다.

드미트리 페스코프 러시아 크렘린궁 대변인은 전날(30일) 협상 결과에 대해 "아주 유망하거나 돌파구가 마련됐다고 말할 수는 없다"고 평가했다. 같은 날 러시아군의 공세도 멈추지 않았다고 외신들은 보도했다.

위험회피 심리가 살아나면서 전날 미국 뉴욕증시는 하락하고 국제유가는 반등했다.

다우존스30산업평균지수가 0.19%, 스탠더드앤드푸어스(S&P)500지수가 0.63% 각각 떨어졌고, 기술주 중심의 나스닥 지수는 1.21% 하락했다.

뉴욕상업거래소에서 5월물 서부텍사스산원유(WTI) 가격은 전장보다 3.4% 오른 배럴당 107.82달러에 마감했다.

위험회피 심리 강화에도 불구하고 지난밤 유로화 등 주요국 통화가 달러화 대비 완만한 강세 흐름을 이어가면서 원/달러 환율 상승을 제약하는 모습이다.

월말을 맞아 수급상 수출업체의 달러화 매도(네고)가 우위를 보이는 점도 이날 개장 후 원/달러 환율을 끌어내리는 요인이 되고 있다.

같은 시각 원/엔 재정환율은 100엔당 988.76원으로 전 거래일 오후 3시 30분 기준가(993.39원)에서 4.63원 내렸다.

pan@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