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박항서의 베트남, 일본 원정서 1-1…월드컵 최종예선 '유종의미'

송고시간2022-03-29 21:46

beta

박항서 감독이 이끄는 베트남 축구대표팀이 일본 원정에서 값진 무승부를 거두고 사상 처음 경험한 월드컵 최종예선 일정을 마무리했다.

베트남은 29일 일본 사이타마의 사이타마 스타디움에서 열린 2022 카타르 월드컵 아시아지역 최종예선 B조 10차전 원정 경기에서 일본과 1-1로 비겼다.

베트남은 본선 진출에는 실패했지만, 중국을 상대로 역사적인 월드컵 최종예선 첫 승리를 거뒀고 이미 카타르행을 확정한 일본을 상대로 한 마지막 경기에서 승점을 추가하며 유종의 미를 거뒀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일본과 역대 전적서 4패 뒤 첫 승점 획득

베트남 응우옌 탄 빈의 헤딩 선제골 모습.
베트남 응우옌 탄 빈의 헤딩 선제골 모습.

[로이터=연합뉴스]

(서울=연합뉴스) 배진남 기자 = 박항서 감독이 이끄는 베트남 축구대표팀이 일본 원정에서 값진 무승부를 거두고 사상 처음 경험한 월드컵 최종예선 일정을 마무리했다.

베트남은 29일 일본 사이타마의 사이타마 스타디움에서 열린 2022 카타르 월드컵 아시아지역 최종예선 B조 10차전 원정 경기에서 일본과 1-1로 비겼다.

전반 19분 응우옌 탄 빈의 헤딩 선제골로 앞선 베트남은 후반 9분 요시다 마야에게 동점골을 내줘 아쉽게 승부를 가리지 못했다.

하지만 베트남은 일본과 상대 전적에서 4패만 기록하다 이번에 처음으로 승점을 챙겼다.

베트남은 1승 1무 8패, 승점 4로 B조 6개국 중 최하위에 머문 채 월드컵 최종예선 일정을 마무리했다.

베트남이 월드컵 최종예선에 오른 것은 이번이 처음이었다.

베트남은 본선 진출에는 실패했지만, 중국을 상대로 역사적인 월드컵 최종예선 첫 승리를 거뒀고 이미 카타르행을 확정한 일본을 상대로 한 마지막 경기에서 승점을 추가하며 유종의 미를 거뒀다.

1998년 프랑스 대회 때 처음 월드컵 본선 무대를 밟은 일본은 지난 24일 호주와의 원정경기에서 2-0으로 완승하고 7회 연속 본선 진출을 확정지은 바 있다.

일본 요시다 마야(왼쪽)의 동점골 장면.
일본 요시다 마야(왼쪽)의 동점골 장면.

[AFP=연합뉴스]

안방에서 베트남에 불의의 일격을 당한 일본은 7승 1무 2패로 승점 22가 돼 현재 2위인 사우디아라비아(승점 20·6승 2무 1패)의 호주전 결과에 따라 조 2위로 내려앉을 수도 있게 됐다.

베트남은 전반 19분 일본 진영 왼쪽에서 응우옌 꽁푸엉이 차올린 코너킥을 골문 오른쪽에서 응우옌 탄 빈이 머리로 받아 넣어 먼저 앞섰다.

일본은 전반에 12개의 슈팅을 시도했으나 골문 쪽으로 향한 유효슈팅은 하나에 그치며 결실을 내지 못했다.

반면, 베트남은 전반 유일한 슈팅이 골로 연결됐다.

베트남의 리드는 후반 9분 중단됐다. 구보 다케후사가 왼쪽 측면에서 찔러준 공을 하라구치 겐키가 페널티아크에서 오른발 슈팅으로 연결한 게 골키퍼 선방에 막혔으나 골문 앞에 있던 요시다가 재차 오른발로 밀어 넣어 동점 골을 뽑았다.

일본은 후반 25분 다나카 아오의 추가 골로 역전에 성공하는 듯했으나 앞서 미나미노 다쿠미의 핸드볼 반칙으로 득점은 무효가 됐다.

후반 43분 우에다 아야세의 골도 앞서 헤딩으로 골을 이어준 다나카의 오프사이드로 인정받지 못했다.

베트남은 일본의 공세를 끝까지 막아내고 승점을 나눠 가졌다.

hosu1@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