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경부선 고속철도 서대구역 31일 개통…서남부권 교통편의 개선

송고시간2022-03-29 09:47

beta

경부선 고속철도 서대구역(이하 서대구역)이 3년간의 건설공사를 마치고 오는 31일 개통한다.

29일 국토교통부에 따르면 개통 전날인 30일 김부겸 국무총리, 황성규 국토부 제2차관, 권영진 대구시장, 지역 국회의원, 시의원 등이 참석한 가운데 서대구역 개통식 행사가 개최된다.

서대구역은 고속철도 이용객의 증가로 이미 포화상태인 동대구역의 기능을 분산하고 대구 서·남부권 지역주민의 고속철도 접근성을 개선할 목적으로 2015년부터 본격 추진됐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향후 대구산업선·대구권 광역철도 연계해 교통 허브로 발돋움

개통 앞둔 서대구역…고속철 하루 38편 정차
개통 앞둔 서대구역…고속철 하루 38편 정차

(대구=연합뉴스) 김현태 기자 = 대구지역 경제성장의 새로운 축이 될 것으로 기대를 모으고 있는 서대구역이 오는 31일 개통된다. 서대구역은 KTX와 SRT 등 고속열차와 대구권 광역열차가 정차하는 지상 4층, 연면적 8천726㎡ 규모로 건설됐다. 2015년 국토교통부가 건설 추진 방안을 확정한 뒤로 국비 92억원과 시비 989억원 등 1천81억원을 투입, 2019년 3월 착공해 3년만에 모습을 드러내게 됐다. 개통과 동시에 상하행 각각 19편씩, 모두 38편(KTX 28회, SRT 10회)의 고속열차가 정차할 예정이다. 사진은 28일 서대구역 모습. 2022.3.28 mtkht@yna.co.kr

(서울=연합뉴스) 윤보람 기자 = 경부선 고속철도 서대구역(이하 서대구역)이 3년간의 건설공사를 마치고 오는 31일 개통한다.

29일 국토교통부에 따르면 개통 전날인 30일 김부겸 국무총리, 황성규 국토부 제2차관, 권영진 대구시장, 지역 국회의원, 시의원 등이 참석한 가운데 서대구역 개통식 행사가 개최된다.

서대구역은 고속철도 이용객의 증가로 이미 포화상태인 동대구역의 기능을 분산하고 대구 서·남부권 지역주민의 고속철도 접근성을 개선할 목적으로 2015년부터 본격 추진됐다.

기존 경부선을 활용하는 선상역사(철도 위에 역무 시설이 있는 역사) 형태로 2019년 3월 착공해 지상 4층, 연면적 8천726㎡ 규모로 건설됐으며 총사업비 1천81억원이 투입됐다.

서대구역 개통으로 대구시는 고속열차가 2개소에 정차하는 광역시가 된다.

서대구역에는 주말 기준으로 KTX 28회(상행 14회·하행 14회), 수서고속철(SRT) 10회(상행 5회·하행 5회) 등 고속열차가 하루 38회 정차한다.

한국철도공사(코레일)와 SRT 운영사인 SR은 서대구역 개통에 앞서 KTX·SRT 고속철도시설물 검증과 영업 시운전을 안전하게 완료했다.

또한 대구시는 시민들이 서대구역을 이용하는 데 불편함이 없도록 '서대구역 종합교통관리대책'을 수립해 시내버스 노선 증설, 시외버스 서대구역 경유, 서대구역 주변 신호체계 조정, 도로·교통시설물 정비 등의 교통체계를 정비했다.

서대구역에는 2027년 개통되는 대구산업선과 현재 사전타당성을 조사 중인 서대구∼광주 달빛내륙선 등 주요 철도가 연결될 예정이다.

특히 2024년 대구권 광역철도가 개통되면 서대구역은 고속철도뿐만 아니라 구미·왜관·경산 등 경북 주요 도시를 광역철도로 이동할 수 있는 '허브역사'로 탈바꿈하게 된다.

서대구역의 하루 이용 수요는 6천162명으로 예상되며, 대구권 광역철도 개통 시에는 1만621명으로 늘어날 전망이다.

황성규 국토부 2차관은 "이번 서대구역 개통으로 대구 서남부지역 주민들의 고속철도 이용 편의가 크게 개선될 것"이라면서 "대구 서남부권에 집중된 산업단지의 발전과 향후 서대구역세권 개발 등을 통해 대구지역 경제발전에도 기여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경부선 고속철도 서대구역 노선도
경부선 고속철도 서대구역 노선도

[국토교통부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bryoon@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